Search

'제16회 김제모악산축제' 28일 개막

가족동반 프로그램 확대ㆍ천년고찰 금산사 무료개방 등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가영 기자
기사입력 2023-04-12

 

▲  전북 김제시 김광수 부시장 주재로 청사 2층 상황실에서 오는 28일부터 30일까지 3일간 금산사 주차장 특설무대에서 개최될 '제16회 김제모악산축제 추진상황 보고회'가 개최되고 있다.  / 사진제공 = 김제시청     © 김가영 기자

 

 

 

 

전북 김제시는 오는 28일부터 30일까지 3일간 금산사 주차장 특설무대에서 개최될 '16회 김제모악산축제 추진상황 보고회'를 개최했다.

 

김광수 부시장 주재로 지난 11일 청사 2층 상황실에서 열린 보고회는 15개 협업부서 실과장이 참석한 가운데 성공 개최를 위한 추진상황 점검 및 행사장 준비홍보교통관리안전 등 전반적인 사항을 논의하는 형식으로 진행됐다.

 

올해로 16회를 맞은 '모악산축제'는 지역 대표 봄 축제로 '모악산은 봄을 품고, 우리들은 추억을 품고'라는 주제로 5개 분야 22개 프로그램이 펼쳐질 예정이다.

 

특히 시민 참여형 프로그램은 모악산 숨은 금찾기 모악산 플로깅 & 보물찾기 모악산 포토 콘테스트 모악산 요기조기 미션투어 등은 방문객들에게 특별한 추억을 선사한다.

 

명선명시 시화전 모락()모락() 청소년 댄스 페스티벌 김제 봄날애() 문화예술제 등 축제 속에 문화와 예술을 접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또한 어린이 동반 가족을 대상으로 모악산 산나물 도시락 만들기 우리가족 새집만들기 신나는 에어바운스 놀이터 모악산 키즈콘서트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도 마련돼 있다.

 

이 밖에도, 지역 생산단체 등이 직접 재배하고 판매하는 농특산물 직거래장터는 토마토딸기버섯 등을 최대 20% 저렴한 가격으로 구입할 수 있다.

 

플리마켓에서는 직접 재배한 쌀로 떡 만들기 등 관람객이 참여할 수 있는 체험형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김광수 부시장은 "올해는 코로나19 일상 회복에 따라 온전한 대면 행사로 '16회 김제모악산축제'를 개최하는 만큼, 지역민이 참여하는 소득창출형 축제로 차별화된 프로그램과 아이를 동반한 가족 관람객의 호응을 높일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시민 곁으로 한발 더 다가설 수 있도록 구성하는 등 관람객이 즐겁고 안전한 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개최 준비에 만전을 기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올해 축제 기간 동안 조계종 제17교구 본사인 천년고찰 금산사(金山寺)가 무료 개방된다.

 

'금산사'는 후백제의 견훤이 아들에 의해 유폐됐던 절로, 백제 599(백제 법왕)에 왕의 자복 사찰로 세워졌다.

 

신라통일 이후 혜공왕(766) 때 김제출신인 진표율사에 의해 중창되면서 절의 기틀을 갖추기 시작했고 중창 이후 수행과 포교에 전념한 진표율사는 미륵신앙을 중심으로 교세를 확장시켜 신라 5교의 하나인 법상종을 성립하는데 큰 역할을 했다.

 

고려 문종 때 가장 큰 규모를 이뤘지만 조선시대 임진왜란을 거치면서 많이 소실된 것으로 알려졌으며 고종 때 미륵전 및 대적광전 등을 보수했고 1934년에 대적광전과 금강문을 다시 수리했다고 전해진다.

 

'모악산'은 예로부터 모악춘경(母岳春景 = 금산사의 봄 경치)이라 불릴 만큼 경관이 빼어나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The 16th Gimjemo Aksan Festival' opens on the 28th

Expansion of family-accompanying programs Free opening of Geumsansa Temple, a millennial temple, etc.

 

Reporter Kim Ga-young

 

Gimje-si, Jeollabuk-do held the '16th Gimjemoaksan Festival Promotion Status Report' to be held at the special stage in the parking lot of Geumsansa Temple for three days from the 28th to the 30th.

 

The briefing session held on the 11th at the situation room on the 2nd floor of the government building, presided over by Vice Mayor Kim Kwang-soo, was attended by 15 collaboration department offices and managers, and discussed overall matters such as checking the progress for a successful event and preparing the venue, publicity, traffic management, and safety. was done in the form

 

The 'Moaksan Festival', which celebrated its 16th this year, is a representative spring festival in the region, and 22 programs in 5 fields will be held under the theme of 'Moaksan embraces spring, and we embrace memories'.

 

In particular, citizen participation programs such as Find hidden treasures in Moaksan Mountain Moaksan Plogging & Treasure Hunt Moaksan Mountain Photo Contest Moaksan Yogijogi Mission Tour give special memories to visitors.

 

In addition, it is organized so that people can experience culture and art through festivals such as Myeongseonmyeongsi Poetry Exhibition Morak Morak Youth Dance Festival Gimje Spring Day Love Culture and Art Festival.

 

In addition, various programs are prepared for families with children, such as Making lunch boxes with mountain vegetables from Moaksan Mountain Building a new house for our family Exciting air bounce playground Moaksan Mountain Kids Concert.

 

In addition, you can purchase tomatoes, strawberries, mushrooms, etc. at up to 20% lower prices at agricultural and special product direct sales markets where local production groups grow and sell directly.

 

At the flea market, hands-on programs such as making rice cakes with rice grown by yourself are also held.

 

Deputy Mayor Kim Gwang-soo said, "This year, as we hold the '16th Kim Je-mo Aksan Festival' as a full face-to-face event following the daily recovery of Corona 19, a differentiated program as an income-generating festival in which local residents participate and a response from family visitors with children “We will make every effort to prepare for the festival so that visitors can enjoy a fun and safe festival, such as organizing programs that can enhance the festival so that it can take a step closer to citizens."

 

Meanwhile, during this year's festival, Geumsansa Temple, the headquarters of the 17th parish of the Jogye Order, is open to the public free of charge.

 

'Geumsansa Temple' is the temple where Gyeon Hwon of Later Baekje was imprisoned by his son, and was built in Baekje 599(King Baekje) as the king's confessional temple.

 

After the unification of Silla, it was rebuilt by Master Jinpyo from Gimje during the reign of King Hyegong(766), and the foundation of the temple began to be established. played a major role in establishing

 

It was the largest during the reign of King Munjong of the Goryeo Dynasty, but is known to have been largely lost during the Imjin War during the Joseon Dynasty.

 

'Moaksan Mountain' has been called Moakchungyeong(母岳春景 = spring view of Geumsansa Temple) for its spectacular scenery.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전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