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전북경찰청, 9개 경찰서 '병호 비상' 발령

잼버리경찰서… 안전담당관 김효진 총경으로 격상 등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현종 기자
기사입력 2023-08-04

 

▲  전북경찰청이 '2023 새만금 제25회 세계스카우트잼버리' 성공 개최를 지원하기 위해 전북경찰청ㆍ전주 완산ㆍ전주 덕진ㆍ군산ㆍ익산ㆍ정읍ㆍ김제ㆍ부안ㆍ고창 등 9개 경찰서에 '병호 비상'을 발령했다.   / 사진제공 = 전라북도경찰청     © 김현종 기자

 

 

 

 

최근 서울 신림역과 경기 성남 서현역에서 발생한 '묻지마 칼부림'으로 국민 불안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전북경찰청이 '2023 새만금 제25회 세계스카우트잼버리' 성공 개최를 지원하기 위해 '병호 비상'을 발령했다.

 

전북경찰청ㆍ전주 완산ㆍ전주 덕진ㆍ군산ㆍ익산ㆍ정읍ㆍ김제ㆍ부안ㆍ고창경찰서는 경비 비상 '병호'에 따라, 4일 오전 1140분을 기해 비상근무 체제로 전환했다.

 

도내 나머지 7개 경찰서도 경계 강화를 유지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부안경찰서는 오는 6일 문화교류의 날과 폐영식이 열리는 11일 안전관리를 위해 갑호비상 체제로 격상된다.

 

또 오는 11일까지 잼버리경찰서 안전담당관이 기존 경정에서 전북청 여성청소년과장인 김효진 총경으로 격상 운영해 각종 사건ㆍ사고에 대응하는 등 촘촘하고 안전한 상황관리가 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인다.

 

또한 스카우트 대원들이 생활하는 부안군 하서면 새만금 일원 야영지 순찰 역시 한층 강화해 안전한 행사로 마무리 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조직위와 협력한다.

 

강황(치안감) 전북경찰청장은 "25회 세계잼버리를 통해 대한민국이 왜 치안 강국인지를 전 세계에 알릴 수 있는 기회로 삼아 경찰의 모든 역량을 집중해 성공적으로 대회가 마무리될 수 있도록 다시 한번 테러와 각종 안전사고에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모든 경찰력을 총동원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병호' 비상은 기존 경계 강화 보다 높은 단계로 치안 질서가 혼란해지거나 그 징후가 예견될 때 발령되는 조치다.

 

'병호'비상이 발령되면 소속 경찰관 연가를 억제하고 가용경찰력의 30%까지 동원이 가능하다.

 

지휘관과 참모는 정위치 근무하거나 유사시 1시간 이내 현장 지휘 또는 근무가 가능한 지휘 선상 위치에서 근무해야 한다.

 

전북경찰청은 지난 2'2023 새만금 제25회 세계스카우트잼버리' 개영식 당일 부안ㆍ고창ㆍ김제ㆍ정읍경찰서에 모든 경찰력을 동원하는 '갑호비상'을 발령한 바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eonbuk Police Agency, 9 police stations issued 'byeongho emergency'

Jamboree Police Station... Safety Officer Kim Hyo-jin upgraded to Superintendent, etc

 

Reporter Kim Hyun-jong

 

Amid growing public anxiety due to the recent 'Do Not Ask Knife Fight' that occurred at Sillim Station in Seoul and Seohyeon Station in Seongnam, Gyeonggi Province, the Jeonbuk Police Agency issued a 'byeongho emergency' to support the successful hosting of the '2023 Saemangeum 25th World Scout Jamboree'.

 

Jeonbuk Police Agency, Jeonju Wansan, Jeonju Deokjin, Gunsan, Iksan, Jeongeup, Gimje, Buan, and Gochang Police Stations switched to an emergency duty system at 11:40 am on the 4th according to the guard emergency 'Byeongho'.

 

The remaining seven police stations in the province are also planning to maintain increased vigilance.

 

In particular, the Buan Police Station will be upgraded to an emergency system for safety management on the 11th, when the cultural exchange day and closing ceremony will be held on the 6th.

 

In addition, until the 11th, the safety officer of the Jamboree Police Station will be upgraded from the existing motorboat to Superintendent Kim Hyo-jin, who is the head of the female youth section of the Jeonbuk Office, and will focus all efforts to ensure tight and safe situation management, such as responding to various incidents and accidents.

 

In addition, the patrol of the Saemangeum campsite in Haseo-myeon, Buan-gun, where the scouts live, will be strengthened to cooperate with the organizing committee to help ensure that the event can be completed safely.

 

Kang Hwang-soo(Superintendent of Public Safety), Commissioner of the Jeonbuk Provincial Police Agency, said, "Through the 25th World Jamboree, we will use this as an opportunity to let the world know why Korea is a strong security nation. We will do our best by mobilizing all the police force to prevent blind spots in various safety accidents."

 

On the other hand, the 'Byeongho' emergency is a higher level than the existing vigilance, and is a measure issued when public order is disrupted or signs of it are predicted.

 

When an emergency for 'byeongho' is issued, it is possible to suppress the family vacation of the affiliated police officers and mobilize up to 30% of the available police force.

 

Commanders and staff members must work in the right position or in a position on the command line where they can command or work on-site within 1 hour in case of emergency.

 

On the 2nd, on the day of the opening ceremony of the '2023 Saemangeum 25th World Scout Jamboree', the Jeonbuk Police Agency issued 'Gabho Emergency' to mobilize all police forces at the Buan, Gochang, Gimje and Jeongeup police stations.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전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