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道의회 김정기 의원 '페이스북 통해' 직격탄

중앙정부가 주관한 국제행사가 실패했다면 지역 책임이냐?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박동일 기자
기사입력 2023-08-16

 

  

전북도의회 김정기(부안) 의원이 지난 14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중앙정부에서 주관하고 지역에서 진행하는 국제행사가 실패했다면 이는 행사를 진행한 지역의 책임입니까? 아니면 중앙정부의 책임입니까?"라고 직격탄을 날렸다.

 

특히 "국회에서 더불어민주당 이원택 의원이 '장관님 빨리 새만금 현장에 가보세요. 배수시설ㆍ샤워장ㆍ화장실 등 문제가 한두 개가 아닙니다'수차례에 걸쳐 준비 부족을 지적했고 김관영 전북지사도 지속적으로 중앙정부에 도움을 요청했지만, 정부는 '아무 문제 없다, 잘 돼가고 있다'는 식의 답변뿐이었고 전북도의회가 야영지 현장을 방문할 당시 화장실ㆍ샤워장ㆍ방역을 잘 준비하고 있고 시설들은 컨테이너를 이용해 깔끔하고 청결하게 설치할 예정이라는 답변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당시 답변한 분들은 잼버리 조직위원회 소속인가요? 아니면 전라북도 소속인가요부안군 소속인가요?"라고 따져 물었다.

 

이어 "한 가지 확실한 것은 조직위(870= 75%)ㆍ전라북도(265= 22%)ㆍ부안군이 36(3%)을 사용한 예산 현황이고 '2023 새만금 제25회 세계스카우트잼버리'는 사실상 여성가족부 한국스카우트연맹 행안부가 중심이 된 조직위원회가 주관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예산 사용과 행사 진행 등에 있어 전라북도가 개입할 여지가 거의 없었음에도 정부 여당과 보수 언론은 전라북도에 책임을 전가하고 부안군까지 잡들이 하고 있다"는 심경을 밝혔다.

 

이어 "도민들의 힘으로 화장실이 하룻밤 사이에 깨끗해지고 배수불량의 샤워장도 해결되고 수만 개의 얼음 생수를 무료로 제공할 정도로 최선을 다했지만, 폭염과 태풍이라는 자연재해 앞에 무릎을 꿇을 수밖에 없었기에 누구보다 속상하고 상처 입은 사람은 바로 전북도민으로 위로와 배려는 바라지도 않는다""도민에 대한 매도나 비난은 삼가 줄 것을 바란다"고 요청했다.

 

끝으로 "단기간에 수천명을 이동시킬 능력과 재력을 갖춘 나라가 화장실이 부족하고 샤워장이 부실하고 방역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아 세계언론의 도마 위에 오르는 등 조롱을 받았다""새만금 세계스카우트잼버리 파행이 전라북도만의 잘못입니까?"라는 질문을 던졌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eonbuk Provincial Assembly member Kim Jeong-ki'direct hit through Facebook'

If an international event organized by the central government fails, is it local responsibility?

 

Reporter Park Dong-il

 

On the 14th, Jeonbuk Provincial Assembly member Kim Jeong-gi(Buan) posted on his Facebook page, "If an international event hosted by the central government and held locally fails, is it the responsibility of the region that hosted the event or the central government?" He fired a direct hit.

 

In particular, "In the National Assembly, Democratic Party lawmaker Lee Won-taek pointed out several times the lack of preparation, saying, 'Minister, hurry up and go to the Saemangeum site. There are not just one or two problems such as drainage facilities, showers, and toilets. I asked for help, but the government only replied, ''No problem, it's going well''. I received an answer that it will be installed cleanly,” he explained.

 

However, "Are the people who answered at the time from the Jamboree Organizing Committee or from Jeollabuk-do? Are you from Buan County?" he asked.

 

"One thing is certain," he said, "one thing is certain: the budget of the organizing committee(87 billion won = 75%), Jeollabuk-do(26.5 billion won = 22%) and Buan-gun spent 3.6 billion won(3%), and '2023 Saemangeum 25th World Scout Jamboree' is actually It was supervised by the Ministry of Gender Equality and Family, the Korea Scout Federation, and the Organizing Committee led by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At the same time, he revealed his feelings, "Even though there was little room for Jeollabuk-do to intervene in the use of budget and the progress of events, the government and the ruling party and the conservative media are shifting responsibility to Jeollabuk-do and even messing around with Buan-gun."

 

"With the power of the residents, the bathrooms were cleaned overnight, the showers with poor drainage were resolved, and we did our best to provide tens of thousands of ice bottles for free, but we had to kneel before the natural disasters of heat waves and typhoons, so we felt better than anyone else," he said. The people who are upset and hurt are the people of North Jeolla Province, and I don't even want comfort or consideration," he said.

 

Finally, "a country with the ability and financial strength to move thousands of people in a short period of time was ridiculed, such as being on the cutting board of the world media due to lack of toilets, poor shower facilities, and poor quarantine,” he said. Is it your fault?" he asked.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전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