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전북대병원 '노벨상 꿈꾸는 임상의사' 양성

11월 8일까지 접수… 전국 의과대ㆍ의학전문대 학생 대상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현종 기자
기사입력 2023-10-06

 

▲ 전북대병원이 전국 의과대학(의예과 포함) 또는 의학전문대학원 학생들을 대상으로 '제14회 노벨상을 꿈꾸는 임상의사 양성 프로그램' 지원자를 11월 8일까지 모집한다. / 포스터제공 = 전북대학교병원   © 김현종 기자

전북대병원이 '제14회 노벨상을 꿈꾸는 임상의사 양성 프로그램' 지원자를 11월 8일까지 모집한다.

 

지원을 희망하는 사람은 오는 10일부터 접수하면 되고 관련 서류는 전북대병원 호흡기전문질환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전북대병원 공공의료과(프로그램 담당자)에 문의하면 되고 2024년 1월 2일부터 26일까지 ▲ 기초 및 임상 연구 ▲ SCI 논문 작성 ▲ 임상 진료 등의 내용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인재 양성 프로그램은 전북대병원 권역호흡기전문질환센터가 2010년부터 전국 의과대학(의예과 포함) 또는 의학전문대학원 학생들을 대상으로 임상의학과 기초의학을 접목한 특수 교육을 통해 기초의학 연구에 대한 경쟁력을 갖출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박성주 호흡기전문질환센터장은 "의술의 발전을 이끌어 갈 인재들에게 기초의학 연구에 대한 경쟁력은 훌륭한 밑거름이 될 것"이라며 "뜻있는 미래의 명의들이 많이 참여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전북대병원 호흡기알레르기내과 이용철 교수 연구팀은 국가연구과제를 수행하는 과정에 최우수 평가 S등급을 받는 등 관련 분야의 성공적인 연구 결과를 인정받았다.

 

특히 최근 호흡기알레르기내과 정재석 교수가 합류한 인수공통전염병연구소 공동 연구팀은 가습기 살균제로 인한 치명적 폐 손상을 치료할 수 있는 새로운 메커니즘을 규명해 학계의 비상한 관심을 모았다.

 

또 지난 8월 개소한 전북 아토피ㆍ천식 교육 정보센터장인 김소리 교수는 알레르기질환 예방관리와 교육 자료 개발 등을 수행하고 있다

 

이용철ㆍ정재석 교수도 코로나바이러스-19 감염증 팬더믹 상황에 '최첨단 기술을 통한 중증 상ㆍ하기도 통합기도 질환의 심층 병태생리 규명 및 핵심 제어 기술 개발 연구'를 통해 중증 천식 상태에서 발생하는 코로나19가 기저 질환인 기관지천식의 만성기도염증 뿐만 아니라 코로나19 관련 질병 상태에서 모두 위험하다는 중요한 결과를 관련 분야 최고의 권위를 자랑하는 Allergy(유럽 알레르기임상면역학지 = 2021 저널영향력지수 14.710, 알레르기 학문 분야 1위) 저널에 게재해 전 세계적으로 주목을 받기도 했다.

 

연구팀은 이 같은 결과를 바탕으로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을 아울러 미래에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신변종 바이러스 감염증이 기저 급만성폐질환에 미치는 영향 및 관련 치료제 개발에 열정을 담고 있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onbuk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trains 'clinicians who dream of Nobel Prize'

Submit by November 8th… For students at medical schools and medical colleges nationwide

 

Reporter Kim Hyun-jong

 

Chonbuk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is recruiting applicants for the '14th Nobel Prize-winning clinician training program'until November 8.

 

Those who wish to apply can apply starting on the 10th, and related documents can be checked through the Chonbuk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Respiratory Disease Center website.

 

For further details, please contact the Public Medical Department(Program Manager) of Chonbuk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It is scheduled to be conducted from January 2 to 26, 2024, with the following contents: ▲ basic and clinical research ▲ SCI thesis writing ▲ clinical treatment, etc.

 

The talent training program has been launched in 2010 by the Chonbuk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Regional Respiratory Disease Center to provide students from medical schools(including pre-medical schools) or medical schools nationwide with special education that combines clinical medicine and basic medicine to help them become competitive in basic medical research. We are providing an opportunity.

 

Park Seong-joo, director of the Respiratory Disease Center, said, "Competitiveness in basic medical research will be an excellent foundation for talented people who will lead the development of medicine,"and asked, "I hope that many future doctors will participate."

 

Meanwhile, Professor Lee Yong-cheol's research team from the Department of Respiratory Allergy at Chonbuk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was recognized for its successful research results in related fields, including receiving the highest grade of S in the process of carrying out a national research project.

 

In particular, the joint research team at the Zoonotic Disease Research Institute, recently joined by Professor Jeong Jae-seok of the Department of Respiratory Allergy, attracted extraordinary attention from the academic world by identifying a new mechanism that can treat fatal lung damage caused by humidifier disinfectants.

 

In addition, Professor Sori Kim, head of the Jeonbuk Atopy and Asthma Education and Information Center, which opened last August, is carrying out allergic disease prevention and management and development of educational materials.

 

Professors Lee Yong-cheol and Jeong Jae-seok also conducted research to identify the in-depth pathophysiology of severe upper and lower respiratory tract diseases using cutting-edge technology and develop key control technologies in the midst of the COVID-19 infectious disease pandemic, confirming that COVID-19 occurring in severe asthma is the underlying cause. The journal Allergy(European Journal of Allergy and Clinical Immunology = 2021 Journal Impact Factor 14.710, No. 1 in the field of allergy studies), which boasts the highest authority in the field, has published an important finding that it is dangerous not only for chronic airway inflammation in bronchial asthma, but also for COVID-19-related diseases. It was published in and received worldwide attention.

 

Based on these results, the research team, along with experts in various fields, is passionate about the impact of various new variants of viral infections that may occur in the future on underlying acute and chronic lung diseases and the development of related treatments.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전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