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지방간 질환, 초기 단계부터 경각심 가져야!

전북대병원 연구팀… '간암' 위험 예측과 예방 단서 제공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현종 기자
기사입력 2023-10-26

 

▲ 전북대병원 연구팀이 '간' 내 지방량과 간암 발생률 연관성에 대한 연구 결과를 '간' 분야 최고 권위 국제 학술지인 간장학 저널(Journal of Hepatology, Impact Factor 25.7)에 개재했다. (왼쪽부터 = 내분비대사내과 박지현 교수ㆍ의료정보학교실 강민구 연구원ㆍ소화기내과 이창훈 교수ㆍ내분비대사내과 심 신 박사ㆍ의료정보학교실 김종승 교수) / 사진제공 = 전북대학교병원   © 김현종 기자



 

 

전북대병원 연구팀이 '' 내 지방량과 간암 발생률 연관성에 대한 연구 결과를 '' 분야 최고 권위 학술지에 개재했다.

 

26일 전북대병원은 "'지방간이 개선되면 간암 발생률이 낮아질까?' 라는 질문에 대한 명확한 답이 아직까지 없는 상황에 '' 내 지방량을 평가해 간암 위험의 예측과 예방이 한 걸음 더 앞선 시기에 가능할지에 대한 단서를 제공하는 연구 결과가 연구팀에 의해 발표됐다"고 밝혔다.

 

내분비대사내과 심 신 박사와 내분비대사내과 박지현 교수ㆍ소화기내과 이창훈 교수ㆍ의료정보학교실 김종승 교수ㆍ의료정보학교실 강민구 연구원으로 구성된 연구팀은 지방간 지수를 이용해 평가한 간 내 지방량의 증가 또는 호전 경과가 간암 발생율과 뚜렷한 연관성을 갖고 있음을 밝혀냈다.
지방 간 지수(Fatty liver index)체질량지수 허리둘레 중성지방 감마글루타밀전이효소(GGT) 수치를 사용해 계산된 표지자로 비 알코올성 지방간(Nonalcoholic fatty liver disease)의 진단 도구로 이용되며 일반적으로 30 이상인 경우 경도 지방간으로 평가한다.

 

최근 '' 분야 최고 권위인 국제학술지 '간장학 저널(Journal of Hepatology, Impact Factor 25.7)'에 게재된 이번 연구는 80만 명 이상의 한국인에서 연속된 두 번의 건강검진 기간을 포함 총 10년 동안 지방간 지수 변화에 따른 간암 발생율을 분석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첫 검진시 지방 간 지수가 30 이상이었으나 두 번째 검진 시 30 미만으로 호전된 군은 30 이상의 수치가 지속된 군과 비교했을 때 간암 발생의 위험도가 32% 낮았다.

 

이와 반면, 첫 검진시 지방 간 지수가 30 미만이었다가 두 번째 검진에서 30 이상으로 증가된 경우 연속해서 30 미만으로 유지한 군에 비해 간암 발생의 위험도가 25% 높았다.

 

특히 바이러스성 간염과 같이 간암의 위험성이 상승한 군을 포함한 분석에서도 지방 간 지수 변화는 비 알코올성 지방간과 동일한 경향으로 연관성을 보였다.

 

연구 책임저자인 내분비대사내과 박지현 교수는 "이번 연구는 비 알코올성 지방간 환자 및 기저 간 질환을 가진 환자에서 간암과 같은 중증 상태를 예방하고 조기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인자를 제시한 것에 의미가 있다"고 제시했다.

 

그러면서 "흔한 지방간 질환이라고 방심하지 말고 의료진과 환자 모두 간 내 비정상 지방축적에 대해 초기 단계부터 경각심을 갖고 관찰과 관리가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한편, 비 알코올성 지방간 질환은 일반적으로 서서히 진행되고 소수에서만 간암이 발생하고 있다.

 

하지만, 전 세계 인구의 약 38%라는 심각한 유병율을 고려할 때 초기부터 주의를 기울이지 않으면 비 알코올성 지방간에 의한 간암은 보건의료에 중대한 문제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서구에서는 이미 비 알코올성 지방간이 진행된 간질환과 간암에 의한 간이식의 주요 원인으로 급속하게 증가하고 있다.

 

한국인의 유병율도 약 25~35%로 빠른 증가 추세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We must be aware of fatty liver disease from the early stages!

Chonbuk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research team'Liver cancer' risk prediction and prevention clues provided

 

Reporter Kim Hyun-jong

 

The research team at Chonbuk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published the results of a study on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amount of fat in the liver and the incidence of liver cancer in the most prestigious academic journal in the field of liver.

 

On the 26th, Chonbuk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asked, "If fatty liver disease improves, will the incidence of liver cancer decrease?" In a situation where there is still no clear answer to the question, the research team has published research results that provide clues as to whether it is possible to predict and prevent liver cancer risk one step ahead by evaluating the amount of fat in the 'liver.' He said.

 

The research team, comprised of Dr. Shin Shim of the Department of Endocrinology and Metabolism, Professor Jihyun Park of the Department of Endocrinology and Metabolism, Professor Changhoon Lee of the Department of Gastroenterology, Professor Jongseung Kim of the Department of Medical Information, and Researcher Mingu Kang of the Department of Medical Information, determined that the increase or improvement in the amount of fat in the liver assessed using the fatty liver index was related to the incidence of liver cancer. It was found to have a clear relationship with the fatty liver index. The fatty liver index is a marker calculated using body mass index waist circumference neutral fat gamma glutamyl transferase(GGT) levels and nonalcoholic fatty liver. disease) and is generally evaluated as mild fatty liver if it is 30 or higher.

 

Fatty liver index is a marker calculated using body mass index waist circumference neutral fat gamma glutamyl transferase(GGT) levels, and is used as a diagnostic tool for nonalcoholic fatty liver disease and is commonly used as a diagnostic tool for nonalcoholic fatty liver disease. If it is over 30, it is evaluated as mild fatty liver.

 

This study, recently published in the international academic journal 'Journal of Hepatology(Impact Factor 25.7)', the most authoritative journal in the 'liver' field, examined fatty liver disease in more than 800,000 Koreans for a total of 10 years, including two consecutive health check-ups. The study was conducted by analyzing the liver cancer incidence rate according to changes in the index.

 

The group whose fatty liver index was above 30 at the first examination but improved to below 30 at the second examination had a 32% lower risk of developing liver cancer compared to the group whose fatty liver index continued to be above 30.

 

On the other hand, if the fatty liver index was less than 30 at the first examination but increased to more than 30 at the second examination, the risk of developing liver cancer was 25% higher than the group whose fatty liver index remained below 30 continuously.

 

In particular, in an analysis including groups with an increased risk of liver cancer, such as viral hepatitis, changes in the fatty liver index showed the same correlation with non-alcoholic fatty liver disease.

 

Professor Jihyun Park of the Department of Endocrinology and Metabolism, the study's lead author, said, "This study is meaningful in that it suggests factors that can prevent and provide early help in serious conditions such as liver cancer in patients with non-alcoholic fatty liver disease and patients with underlying liver disease." presented.

 

He advised, "Do not let your guard down because it is a common fatty liver disease. Both medical staff and patients need to be alert to abnormal fat accumulation in the liver and observe and manage it from the early stages."

 

Meanwhile, non-alcoholic fatty liver disease generally progresses slowly, and liver cancer occurs only in a small number of cases.

 

However, considering the serious prevalence of approximately 38% of the world's population, liver cancer caused by non-alcoholic fatty liver disease is expected to become a serious health and medical problem if attention is not paid from the beginning.

 

In the West, non-alcoholic fatty liver disease is rapidly increasing as a major cause of liver transplantation due to advanced liver disease and liver cancer.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전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