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전북 '올 동절기, 첫 야생조류 AI' 검출

만경강 중류에서 포획한 홍머리오리… 전북도 위기 단계 격상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박동일 기자
기사입력 2023-12-01

 

▲ 야생조류 AI 예찰 및 검사 강화계획에 따라 지난달 27일 전북 전주시 만경강 중류에서 포획한 야생조류(홍머리오리)를 정밀 검사한 결과, H5N1형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가 검출됐다.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예방 농가 4단계 소독 요령) / 포스터 제공 = 전북도청  © 박동일 기자



 

 

올겨울 들어 전북에서 H5N1형 고병원성조류인플루엔자(AI)가 검출돼 가금 농가의 철저한 방역이 요구된다.

 

전북도 동물방역과는 "야생조류 AI 예찰 및 검사 강화계획에 따라, 지난달 27일 전주시 만경강 중류에서 포획한 야생조류(홍머리오리)를 정밀 검사한 결과, H5N1형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가 검출됐다"1일 밝혔다.

 

도내 야생조류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검출된 것은 올 127(군산 옥구저수지, H5N1) 이후 10개월 만에 처음이다.

 

전북도는 위기 단계를 '주의'에서 '심각'으로 격상하고 항원 검출 지역 및 가금농장에 대한 방역 강화 조치를 시행한다.

 

특히 검출 지역에 통제초소를 설치ㆍ운영하는 등 반경 500m내 사람ㆍ차량에 대한 출입 통제를 실시하고 있다.

 

또 방역대(10km)내 농가(44)에 대한 이동 제한과 정밀검사 및 소독강화 조치도 21일 동안 실시하고 도내 오리농장 103호를 대상으로 오는 11일까지 일제 검사 실시 및 가금농장에 방사 사육을 금지하는 명령을 발령했다.

 

또한 철새도래지 및 가금농장 진출입로 등을 매일 2회 이상 집중 소독할 수 있도록 소독 자원을 80대까지 총동원할 계획이다.

 

전북도 신원식 농생명축산식품국장은 "올해 동절기 처음으로 야생조류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검출됨에 따라, 가금 농가 종사자 등 축산관계자는 핵심 차단 방역 5대 수칙 및 농장 4단계 소독 요령을 철저히 준수해 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아울러 "가금 농가에 큰 피해를 주고 있는 AI의 발생 방지를 위해 철새도래지 출입 및 낚시 활동 자제 등 도민들의 관심과 협조가 필요하다""축산 농가는 의심 증상이 보이면 방역당국에 즉시 신고해 줄 것"을 덧붙였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eonbuk 'This winter, the first wild bird AI' detected

Red-headed duck captured in the middle reaches of the Mangyeong RiverJeonbuk-do raised to crisis level

 

Reporter Park Dong-il

 

This winter, H5N1 highly pathogenic avian influenza(AI) was detected in Jeonbuk, requiring thorough quarantine in poultry farms.

 

Jeonbuk-do Animal Quarantine Department said, "In accordance with the plan to strengthen wild bird AI surveillance and inspection, as a result of a thorough examination of wild birds(red-headed ducks) captured in the middle stream of the Mangyeong River in Jeonju on the 27th of last month, H5N1 type highly pathogenic avian influenza(AI) was detected." It was announced on the 1st.

 

This is the first time in 10 months that highly pathogenic avian influenza has been detected in wild birds in the province since January 27 this year(Gunsan Okgu Reservoir, H5N1).

 

Jeonbuk Province raised the crisis level from 'caution' to 'serious' and implemented strengthened quarantine measures in areas where antigens were detected and poultry farms.

 

In particular, access control for people and vehicles within a 500m radius is being implemented by installing and operating a control post in the detection area.

 

In addition, movement restrictions, detailed inspections, and strengthened disinfection measures for farms(No. 44) within the quarantine zone(10km) will be implemented for 21 days, and inspections will be conducted on No. 103 duck farms in the province until the 11th, and free-range breeding will be conducted at poultry farms. issued an order prohibiting

 

In addition, we plan to mobilize up to 80 disinfection resources to intensively disinfect migratory bird habitats and poultry farm entrances and exits at least twice a day.

 

Shin Won-sik, director of Jeonbuk Province's Agriculture, Life, Livestock and Food Bureau, said, "As highly pathogenic avian influenza was detected in wild birds for the first time this winter, we hope that livestock workers, including poultry farmers, will strictly follow the five core quarantine rules and the four-stage disinfection tips for farms." I requested.

 

In addition, "To prevent the occurrence of AI, which is causing great damage to poultry farms, the interest and cooperation of the residents of the province is needed, such as refraining from entering migratory bird habitats and fishing activities," he said. "Livestock farms should immediately report to the quarantine authorities if they see any suspicious symptoms." added.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전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