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전북대병원 '5회 연속, 상급종합병원' 지정

유희철 병원장… 도민 건강 증진ㆍ의료 질 향상 '다짐'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현종 기자
기사입력 2024-01-02

 

▲ 전북대학교병원이 보건복지부가 지정한 제5기(2024~2026년) 상급종합병원 47곳에 포함돼 2012년 1기를 시작으로 5회 연속 재지정되는 쾌거를 달성했다. (전북대학교병원 전경) / 사진제공 = 전북대학교병원   © 김현종 기자



 

 

전북대학교병원이 보건복지부가 지정한 제5(2024~2026) 상급종합병원 47곳에 포함돼 20121기를 시작으로 5회 연속 재지정되는 쾌거를 달성했다.

 

이번 상급종합병원 지정은 1(2012~2014)2(2015~2017)3(2018~2020)4(2021~2023)에 이어 5(2024~2026)까지 5회 연속이다.

 

전북대병원은 이번 재지정에 따라, 202411일부터 20261231일까지 3년간 상급종합병원으로 운영된다.

 

지난 2011년 도입된 상급종합병원은 중증질환에 대해 난이도가 높은 의료행위를 전문으로 하는 종합병원으로 보건복지부가 환자 수 대비 의료인력 비율시설 장비 진료 교육 기능 등의 항목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3년마다 지정한다.

 

특히 5기는 의료자원 부분이 강화됐고 국가감염병 사태에 대응하기 위한 지표가 추가 신설됐다.

 

유희철 병원장은 "전북대병원은 전북권역 책임의료기관으로 중증 진료체계를 갖추고 국가 감염병에 선제적으로 대응하는 등 그 역할을 다하고 있다""앞으로도 도민의 건강 증진과 의료 질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5기 상급종합병원은 보건복지부가 지정 신청한 54개 의료기관이 제출한 자료를 토대로 서류심사 및 현지 조사 등의 절차를 거쳐 지난해 1229일 총 47개소를 최종 지정해 발표했다.

 

도내에서는 전북대병원과 원광대병원 등 2곳이 상급종합병원으로 지정됐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onbuk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designated as a tertiary general hospital for the fifth consecutive time

Hospital director Yoo Hee-cheol'Pledge to improve the health of residents and improve the quality of medical care'

 

Reporter Kim Hyun-jong

 

Chonbuk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was named among the 47 tertiary general hospitals designated by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for the 5th period(2024-2026) and achieved the feat of being re-designated 5 times in a row, starting with the 1st period in 2012.

 

This designation as a tertiary general hospital is five consecutive times, following the 1st(2012~2014), 2nd(2015~2017), 3rd(2018~2020), and 4th(2021~2023) periods, and the 5th period(2024~2026). am.

 

Following this re-designation, Chonbuk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will be operated as a tertiary general hospital for three years from January 1, 2024 to December 31, 2026.

 

A tertiary general hospital introduced in 2011 is a general hospital that specializes in highly difficult medical treatment for serious diseases.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comprehensively measures items such as ratio of medical personnel to the number of patients, facilities, equipment, medical treatment, and educational functions. Evaluated and designated every three years.

 

In particular, in the 5th period, medical resources were strengthened and additional indicators were established to respond to the national infectious disease situation.

 

Hospital Director Yoo Hee-cheol said, "As a responsible medical institution in the Jeonbuk region, Chonbuk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is fulfilling its role by establishing a severe treatment system and preemptively responding to national infectious diseases."He added, "We will continue to do our best to improve the health of the residents and improve the quality of medical care."revealed.

 

Meanwhile, the 5th tertiary general hospital announced the final designation of a total of 47 hospitals on December 29 last year after going through procedures such as document screening and on-site investigation based on data submitted by 54 medical institutions that applied for designation by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In the province, two hospitals, including Chonbuk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and Wonkwang University Hospital, were designated as tertiary general hospitals.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전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