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전북 '5개 병원 전공의 318명' 사직서 제출

의료공백 우려… 道 비상진료대책상황실→ 대책본부로 격상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현종 기자
기사입력 2024-02-20

 

▲ 의대 정원 확대에 반대하는 의료계와 정부가 강 대 강으로 대치하고 있는 가운데 전북지역도 20일 낮 12시 기준 318명이 사직서를 제출한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전북대학교병원 전경) / 사진 = 브레이크뉴스 전북취재본부 DB  © 김현종 기자



 

 

의대 정원 확대에 반대하는 의료계와 정부가 강 대 강으로 대치하고 있는 가운데 전북지역도 전공의들의 사직서 제출이 잇따르자 환자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비상진료대책 상황실이 비상진료대책본부로 격상됐다.

 

전북특별자치도가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오는 22일 전공의 총파업(전주 종합경기장 앞)을 앞두고 20일 낮 12시 기준 318명이 사직서를 제출한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특히 원광대대자인병원남원의료원 등 3개 병원 전공의 82명은 이날 무단결근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정확한 사유는 현재 파악 중이다.

 

사직서를 제출한 병원 현황을 살펴보면 전북대(186162) 원광대(126126) 예수병원(7627) 남원의료원(22) 대자인병원(11) 등이며 이들의 사직 사유는 알려지지 않았다.

 

병원 측은 이와 관련, 해당 전공의들의 사직서는 아직 수리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원광대병원은 지난 15일 전공의 126명이 사직서를 제출했으나 반려한 상태다.

 

전북특별자치도는 20일 오전 9시를 기해 행정부지사를 비상진료대책본부장으로 격상하는 등 2개 총괄관7개 대책반을 구성했다.

 

한편, 도내에는 상급종합병원 2종합병원 12병원 60의원 1,227곳에 총 3,694(전문의 2,998일반의 696)의 의사가 근무했다.

 

공공의료기관은 보건소와 보건의료원 14개소와 군산남원진안의료원 등 17개소가 있으며 응급의료기관은 권역센터 2지역센터 8지역기관 10곳이 운영되고 있다.

 

전공의 총 764명이 의대를 졸업한 이후 의사면허를 취득한 뒤 전문의 자격을 따기 위해 7(전북대병원원광대병원예수병원대자인병원마음사랑병원군산의료원남원의료원)에서 수련하고 있으며 상급병원의 필수의료에서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하고 있는 만큼, 사직은 '의료 공백'과 직결될 수밖에 없다.

 

전공의들은 여러 진료과를 순환하는 인턴(1)특정 과목을 정해 수련하는 레지던트(3~4)들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eonbuk '318 residents from 5 hospitals'submit resignation letters

Concern about medical gapEmergency medical response situation room upgraded to countermeasure headquarters

 

Reporter Kim Hyun-jong

 

While the medical community and the government, which oppose the expansion of medical school seats, are fiercely confronting each other, the emergency medical response situation room was upgraded to the emergency medical response headquarters to minimize patient inconvenience as residents in the Jeonbuk region continued to submit resignation letters.

 

According to data released by Jeonbuk Special Self-Governing Province, 318 people have submitted their resignations as of 12:00 noon on the 20th ahead of the general strike of majors(in front of Jeonju Sports Complex) on the 22nd.

 

In particular, 82 residents at three hospitals, including Wonkwang University, Daejain Hospital, and Namwon Medical Center, are known to have been absent without permission on this day, and the exact reason is currently being determined.

 

Looking at the status of hospitals that submitted resignations, Chonbuk National University(186 162) Wonkwang University(126 126) Jesus Hospital(76 27) Namwon Medical Center(2 2) Daejain Hospital(1 person 1 person), etc. and the reason for their resignation is unknown.

 

In relation to this, the hospital explained that the resignation letters of the residents concerned have not yet been accepted.

 

At Wonkwang University Hospital, 126 residents submitted their resignations on the 15th, but the resignation was rejected.

 

As of 9 a.m. on the 20th, Jeonbuk Special Self-Governing Province promoted the administrative governor to the head of the Emergency Medical Response Headquarters and formed two general managers and seven task forces.

 

Meanwhile, in the province, a total of 3,694 doctors(2,998 specialists and 696 general practitioners) worked in 2 general hospitals, 12 general hospitals, 60 hospitals, and 1,227 clinics.

 

There are 17 public medical institutions, including 14 public health centers and public health medical centers and Gunsan, Namwon, and Jinan medical centers, and emergency medical institutions are operated by 2 regional centers, 8 regional centers, and 10 local institutions.

 

A total of 764 residents graduated from medical school, obtained a medical license, and trained at 7 places(Chonbuk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Wonkwang University Hospital, Jesus Hospital, Daejain Hospital, Maum Sarang Hospital, Gunsan Medical Center, and Namwon Medical Center) to obtain specialist qualifications. As he plays a key role in essential medical care at tertiary hospitals, his resignation is inevitably directly related to a 'medical gap'.

 

Residents are interns(1 year) who rotate through various departments and residents(3 to 4 years) who train in a specific subject.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전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