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만취상태 20대 운전자, 보행자 덮쳐

3명 중상… 주차된 차량 2대 잇따라 추돌

- 작게+ 크게

김현종 기자
기사입력 2020-10-12

 

 

▲ 경찰의 음주단속 강화에도 불구하고 만취한 20대 운전자가 지난 11일 오후 10시 56분께 완주군 봉동읍 둔산공원 앞 도로에서 주차된 차량과 보행자를 잇따라 들이받아 3명이 중상을 입는 사고가 발생했다. / 사진제공 = 전북지방경찰청     © 김현종 기자

 

 

 

 

 

 

경찰의 음주단속 강화에도 불구하고 만취한 20대 운전자가 주차된 차량과 보행자를 잇따라 들이받는 사고가 발생했다.

 

전북 완주경찰서는 A씨를 특정범죄가중처벌 등에 관란 법률 및 도로교통법 위반 등의 혐의로 A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2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1일 오후 10시 56분께 완주군 봉동읍 둔산공원 앞 도로에서 보행자 및 주차된 차량 2대를 들이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이 사고로 길을 가던 B씨(43) 등 3명이 중상을 입고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으나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조사결과, 이날 면허 취소(0.08% 이상) 수준인 만취상태로 자신의 BMW 승용차를 운전했던 것으로 드러났으며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한편, 전북경찰은 최근 코로나19 감영증 확산 여파로 음주단속이 약해졌다는 인식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지난달 21일부터 11월 21일까지 일제단속에 돌입한 상태다.

 

진교훈(치안감) 전북지방경찰청장은 지난 8월 7일 취임사를 통해 "먼저, 살피고(선찰 = 先察)・사전에 위험요인을 제어(선제 = 先制)하고・앞장서서 문제를 해결(선결 = 先決)하는 '3선(先) 치안활동'"을 주문했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An accident occurred in which a drunk driver in his twenties hit a parked vehicle and a pedestrian one after another, despite the police's strengthened drinking control.

 

The Jeonbuk Wanju Police Department announced on the 12th that it had arrested Mr. A on charges of violating the relevant laws and road traffic laws such as aggravated punishment for certain crimes.

 

According to the police, Mr. A is accused of hitting a pedestrian and two parked vehicles on the road in front of Dunsan Park in Bongdong-eup, Wanju-gun at 10:56 pm on the 11th.

 

Three people, including Mr. B (43), who were on the road due to this accident were seriously injured and are being treated at the hospital, but fortunately, it is known that there is no harm to their lives.

 

As a result of the investigation, Mr. A was found to have been driving his BMW car in a state of drunkenness, which is the level of revoking his license (0.08% or more), and the police are investigating the exact details of the accident.

 

On the other hand, the Jeonbuk Police Department has entered into a Japanese crackdown from the 21st of last month to November 21st to block the spread of awareness that the drinking crackdown has weakened due to the recent spread of Corona 19 infection.

 

In his inauguration address on August 7th, Jin Gyo-hun (security supervisor), head of the Jeonbuk Provincial Police Agency, said, "First, look at (selection = 先察), control risk factors in advance (preemptive = control), and take the lead in solving the problem (preferred = 先決). I ordered a "three-line security activity".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전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