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전북경찰, 보이스피싱 강력 대응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36.4% 감소ㆍ전 연령층 피해

- 작게+ 크게

김현종 기자
기사입력 2020-10-15

 

▲  전북경찰이 서민경제를 침해하는 보이스피싱 범죄를 차단하기 위해 연중 상시단속을 전개하고 있는 가운데 9월말 현재 804명을 붙잡아 이 가운데 66명을 구속한 가운데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발생건수는 36.4%ㆍ피해액은 22.6% 줄어든 것으로 확인됐다.   【 전북지방경찰청 전경 및 진교훈(치안감) 청장】 / 사진 = 브레이크뉴스 전북취재본부 DB                                                                                                                                                       © 김현종 기자

 

 

 

 

 

 

전북경찰이 서민경제를 침해하는 보이스피싱 범죄를 차단하기 위해 연중 상시단속을 전개하고 있는 가운데 9월말 현재 804명을 붙잡아 이 가운데 66명을 구속했다.

 

특히, 올 1월부터 9월까지 보이스피싱 현황을 유형별로 살펴보면 저금리 대환대출이 가능하다고 속이는 수법으로 기존 대출 상환자금 및 각종 수수료 등 명목으로 돈을 계좌로 이체하게 하거나 인출하도록 유도한 대출사기형이 405건으로 80.5%를 차지한 것으로 집계됐다.

 

또, 수사기관을 사칭해 범죄에 연류됐다고 속인 기관사칭형이 98건으로 19.5%를 차지했다.

 

피해자 연령별로는 ▲ 50대 = 151명(30.02%) ▲ 40대 = 148명(29.42%) ▲ 20대 = 7 (14.31%) ▲ 30대 = 63명(12.52%) ▲ 60대 = 62명(12.33%) ▲ 70대 이상 = 7명(1.4%)순으로 나타났다.

 

직업별로는 ▲ 회사원 = 133명(26.4%) ▲ 자영업 = 121명(24.1%) ▲ 무직 = 66명(13.1%) ▲ 주부 = 22명(4.3%) 순으로 분석됐다.

 

최근 3년간 도내에서 발생한 보이스피싱의 경우 20178년 611건ㆍ2018년 771건ㆍ2019건 970건으로 점진적인 증가 추세를 기록했고 피해 액수로 환산하면 2017년 59원에서 2018년 78억원ㆍ2019년 156억원으로 매년 꾸준히 늘어나는 수치다.

 

올해는 보이스피싱 범죄가 감소세를 보이면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발생건수는 36.4%ㆍ피해액은 22.6% 줄어든 것으로 확인됐다.

 

하지만, 보이스 피싱은 누구나 피해자가 될 수 있다는 것을 명심해 줄 것을 당부했다.

 

사회적 경험이 적은 20~30대 사회초년생의 경우 구매대행 또는 고액 수금 아르바이트 등 과도한 수당을 지급하겠다고 현혹하는 것은 자신도 모르게 보이스피싱 범죄에 연루될 가능성이 있는 만큼, 각별한 주의가 요망된다.

 

60대 이상 고령층은 기관사칭형 범죄에 노출됐고 경제활동이 활발하고 대출수요가 많은 40~50대는 대출사기형 피해가 집중된 것으로 확인돼, 만일 사기로 이미 돈을 송금한 경우 지체 없이 112에 신고해 지급정지 절차 등을 진행해야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다.

 

아울러, 경찰ㆍ검찰ㆍ금융감독원ㆍ금융회사 등은 어떠한 경우에도 전화로 돈을 요구하는 경우가 없다는 점을 명심해야 되며 대금결제 등 출처가 불분명한 문자메시지를 수신했을 경우즉시 삭제하고 문자메시지에 포함돼 있는 인터넷주소(URL) 링크는 악성 앱이 설치될 수 있기 때문에 절대로 클릭하면 안 된다.

 

한편, 진교훈(치안감) 전북경찰청장은 "최근 전화가로채기 앱이나 원격조정 앱 등 악성 프로그램 설치를 유도하거나 추적이 어려운 문화상품권 핀 번호를 요구하는 등 금융기관에서 사용하는 전문용어를 사용하면 접근하는 수법이 활용되고 있다"며 "해당 명의 상환증명서 또는 완납증명서 등을 정교하게 위조해 피해자들이 실제 대출이 이뤄진 것처럼 안심하게 만드는 수법이 날로 지능화 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경찰은 "범죄수법 분석을 통한 피해자별ㆍ지역별 맞춤형 홍보를 통한 경각심 제고 및 관계기관과 대외홍보를 한층 강화하는 동시에 수사력을 집중해 엄정하게 사법처리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As of the end of September, as of the end of September, 804 people were arrested and 66 of them were arrested while the Jeonbuk police are conducting regular crackdowns throughout the year to block voice phishing crimes violating the common people's economy.

 

In particular, if you look at the status of voice phishing by type from January to September this year, it is a technique to deceive that low-interest loan loans are possible. It was counted that it accounted for 80.5% with 405 cases.

 

In addition, 98 cases accounted for 19.5% of the criminals who pretended to be involved in a crime by impersonating an investigative agency.

 

By age group of victims ▲ 50s = 151 (30.02%) ▲ 40s = 148 (29.42%) ▲ 20s = 7 (14.31%) ▲ 30s = 63 (12.52%) ▲ 60s = 62 people ( 12.33%) ▲ 70s or older = 7 people (1.4%).

 

By occupation, ▲ office workers = 133 (26.4%) ▲ self-employed = 121 (24.1%) ▲ unemployed = 66 (13.1%) ▲ housewives = 22 (4.3%).

 

In the case of voice phishing in the province for the last three years, 611 cases in 20178, 771 cases in 2018, and 970 cases in 2019 recorded a gradual increase, and the amount of damage converted from 59 won in 2017 to 7.8 billion won in 2018 and 15.6 billion won in 2019. It's a steadily increasing number every year.

 

It was confirmed that the number of incidents decreased by 36.4% and the amount of damage by 22.6% compared to the same period last year as the number of voice phishing crimes decreased this year.

 

However, I asked you to keep in mind that anyone can be a victim of voice phishing.

 

For beginners in their twenties to thirties with little social experience, the delusion that they will pay excessive allowances, such as purchasing agents or large collections part-time jobs, is likely to be involved in voice phishing crimes without their knowledge, so special attention is required.

 

Elderly people in their 60s or older have been exposed to institutional impersonation crimes, and those in their 40s and 50s with active economic activity and high demand for loans have been confirmed to have concentrated loan fraud damages. Damage can be minimized only by proceeding with payment suspension procedures.

 

In addition, it should be borne in mind that the police, prosecutors, financial supervisory service, and financial companies do not in any case request money over the phone. The internet address (URL) link that exists should never be clicked because malicious apps can be installed.

 

On the other hand, Jin Gyo-hun (security supervisor), chief of the Jeonbuk Police Agency, said, "Recently, a method to approach if you use the terminology used by financial institutions, such as inducing the installation of malicious programs such as intercepting apps or remote control apps, or requesting a pin number for a cultural gift certificate that is difficult to track. This is being used," he said. "By elaborately forging the reimbursement certificate or full payment certificate, etc., the victims are becoming more intelligent day by day to make them feel as if they have actually made a loan."

 

Accordingly, the police said, "We plan to raise awareness through customized promotion for each victim and region through analysis of crime methods, and to further strengthen public relations with related organizations, while concentrating on investigative power and strict judicial treatmen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전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