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포토】'새만금 잼버리 D-1000일' 기념행사

- 작게+ 크게

김현종 기자
기사입력 2020-11-04

 

 

4일 전북 부안 새만금 게이트웨이 부지 일원에서 성황리에 열린 '25회 세계스카우트잼버리' D-1000일 기념행사의 이모저모를 부안군청 기획감사실 홍보팀 최광배씨와 전북도청 촬영팀의 협조를 받아 화보로 살펴본다. <편집자 주>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On the 4th at the Saemangeum Gateway site in Buan, Jeollabuk-do, the aunt and low profile of the D-1000 day commemorative event for the '25th World Scout Jamboree' held successfully photographed with the cooperation of Choi Kwang-Bae from the PR Team of the Planning and Audit Office of the Buan County Office and the photographing team of the Jeonbuk Province Office Look at it. <Editor's Note>

 

 

 

▲  전북 부안 새만금에서 오는 2023년 8월 개최될 지구촌 청소년 대축제인 '제25회 세계스카우트잼버리' D-1000일 기념행사가 4일 새만금 게이트웨이 부지 일원에서 성황리에 열렸다.                                                 © 김현종 기자

 

 

 

▲  '세계잼버리 붐 조성과 천일간의 준비와 설렘'을 주제로 '2023 새만금 제25회 세계스카우트잼버리 D-1000'일 기념행사가 4일 전북 부안 새만금 게이트웨이 부지 일원에서 코로나19 상황을 감안, 드라이브인 객석 100석을 마련해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스카우트 출신 KBS 김홍성(왼쪽) 아나운서와 스카우트 대원인 김유빛나라(오른쪽)의 사회로 '2023 새만금 제25회 세계스카우트잼버리 D-1000'일 기념행사의 개회가 선언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전 세계 스카우트 200여명이 온라인을 통해 기념행사에 참석하는 비대면 방식으로 '2023 새만금 세계스카우트잼버리조직위원회' 온라인(유튜브) 공식 채널을 통해 세계 171개 스카우트 회원국으로 실시간 중계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세계스카우트잼버리의 화합'을 주제로 한 식전공연.                                                                       © 김현종 기자

 

 

▲  스카우트 대원들이 선서를 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여성가족부 김경선 차관이 축사를 하고 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공동위원장인 김윤덕(전주시 甲 =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집행위원장인 송하진 전북지사가 흐뭇한 표정으로 환하게 웃으며 "세계잼버리는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이후 국내에서 개최되는 가장 큰 국제행사로 전북발전의 대 전환점일 뿐만 아니라 국가 전체적으로도 코로나19 확산으로 침체된 사회분위기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는 기념비적인 대회로 기억될 수 있도록 남은 천일(1000일) 동안 道와 시ㆍ군이 힘을 다해 준비해 나가겠다"는 인사말을 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권익현 부안군수가 "2023년 8월 1일부터 12일까지 세계 171개국 5만여명의 청소년들이 부안 새만금에서 꿈과 희망을 나누고 성인이 되어서는 다시 부안을 찾을 수 있도록 다양한 체험거리ㆍ볼거리ㆍ먹거리 개발 등 준비에 한치의 소홀함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의지를 표명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한국스카우트연맹 강태선 총재가 "'제25회 세계스카우트 잼버리'를 평화잼버리로 명명하고 대한민국이 함께하는 축제로 기획해 그 어느 잼버리보다 성공적으로 개최해 남ㆍ북한 청소년 교류는 물론 미수교국과 동구권 국가를 대거 참여시켜 실질적인 동서화합의 장과 인류평화의 장이 마련될 수 있도록 그 어느 잼버리보다 성공적으로 개최될 수 있도록 모든 열정을 쏟아내겠다"는 청사진을 제시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전북 부안예술회관 공연장상주단체인 포스댄스 컴퍼니가 '새만금이 꿈틀거리다ㆍ새만금을 깨우는 스카우트의 울림'을 주제로 공연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여성가족부 김경선(왼쪽에서 두 번째) 차관ㆍ공동위원장인 김윤덕(왼쪽에서 세 번째) 국회의원ㆍ집행위원장인 송하진(오른쪽에서 두 번째) 전북지사ㆍ권익현(왼쪽 첫 번째) 부안군수ㆍ한국스카우트연맹 강태선(오른쪽 첫 번째) 총재가 스카우트 대원들과 함께 '잼버리 천일의 준비, 천일의 약속'이라는 메시지를 담은 '2023 새만금 제25회 세계스카우트잼버리 D-1000'일 기념 퍼포먼스를 연출하기 위해 버튼을 누르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오색 축포가 새만금 게이트웨이 부지 상공을 화려하게 장식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제25회 세계스카우트잼버리대회 D-1000일 기념 퍼포먼스로 '잼버리 천일의 준비, 천일의 약속'이라는 메시지를 담아 세계스카우트 잼버리 171개 참가국의 국기를 매달아 날린 연(鳶)이 전북 부안 새만금 게이트웨이 창공에서 바람에 휘날리며 장관을 이루고 있다.                                                                                                            © 김현종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전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