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전북,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182명

익산에서 20대 남녀 '양성'… 16명 입원 치료 중

- 작게+ 크게

김현종 기자
기사입력 2020-11-19

 

▲  19일 전북 익산시 한명란 보건소장장이 지역에 거주하는 18일 오후 11시와 19일 오전 5시께 각각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아 도내 181번~182번(익산 21번~22번) 환자로 분류된 익산에 거주하는 20대 여성 A씨와 B씨의 이동 동선에 대한 설명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익산시청     © 김현종 기자

 

 

 

 

 

 

 

 

전국적으로 산발적인 코로나19의 재확산이 이뤄지고 있는 상황에 전북 익산에서 20대 남ㆍ여 2명이 '양성'판정을 받아 19일 오전 11시를 기준으로 도내 누적 환자는 182명으로 늘어났다.

 

19일 전북도와 익산시 보건당국에 따르면 20대 여성 A씨와 B씨가 지난 18일 오후 11시와 19일 오전 5시께 각각 확진 판정을 받아 도내 181번~182번 환자로 분류됐다.

 

이들은 현재 군산의료원 격리병실에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으며 익산 21번 확진자인 20대 여성인 A씨는 지난 18일 오전 37.6℃ㆍ오후 2시 39℃의 발열 증세를 보였으며 감염경로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익산시 보건당국의 1차 역학 조사결과 A씨는 가족차량을 이용, 지난 16일 오전 7시부터 오후 3시까지 전남 나주 운전면허시험장을 다녀왔고 17일 오후 1시 40분부터 약 30분 동안 전주 운전면허시험장을 방문한 뒤 자정까지 직장에서 근무를 한 것으로 확인됐다.

 

A씨는 또, 지난 18일 오전 발열 증세가 나타나자 오후 2시께 원광대학교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체를 채취한 뒤 검사 결과를 통보받지 않은 상태로 지인 2명과 함께 자정부터 19일 오전 2시 30분까지 익산의 한 식당을 방문하는 등 4시 50분까지 인근 음식점에서 지인 3명과 함께 방문하는 과정에 25명과 직ㆍ간접적으로 접촉한 것으로 파악됐다.

 

이에 따라, 익산시 보건당국은 이들 25명에 대한 검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가족 3명ㆍ직장동료 7명ㆍ지인 1명 등 9명은 '음성'으로 확인됐고 나머지 15명은 검사가 진행되고 있다.

 

특히, 도내 182번ㆍ익산 22번 환자로 분류된 A씨의 지인으로 20대 남성인 B씨는 '확진'판정을 받았다.

 

B씨는 지난 17일 렌터카를 이용, A씨와 함께 전주 운전면허시험장을 방문했던 것으로 1차 역학 조사결과 밝혀졌다.

 

전북도와 익산시 보건당국은 이들의 휴대전화 위치 확인시스템과 신용카드 사용 내역 등을 통해 정확한 이동 동선 및 추가 접촉자를 파악하고 있다.

 

한명란 익산시보건소장은 "철저한 방역관리를 통해 시민의 건강과 안전을 지켜나가겠다"고 말문을 뒤 "추가적으로 산발적 확진자가 발생한다면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 격상을 적극 검토할 예정"이라며 "타 지역 방문과 외부인 접촉을 최대한 자제하고 코로나19와 공존해야 하는 상황에 마스크 착용은 최고의 백신으로 개인 방역수칙을 철저하게 지켜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도내 누적 확진자 182명을 각 지역별로 살펴보면 ▲ 전주 = 60명 ▲ 군산 = 27명 ▲ 익산 = 22명 ▲ 정읍 = 20명 ▲ 고창 = 4명 ▲ 김제・임실 = 각 3명 ▲ 완주・무주ㆍ장수 = 각 1명 ▲ 기타 = 40명 등이다.

 

발생 원인별은 ▲ 확진자 접촉 = 59명 ▲ 해외입국 = 54명 ▲ 사랑제일교회 관련 = 11명 ▲ 수도권 방문 = 9명 ▲ 대구지역 = 6명 ▲ 이태원클럽 = 2명 ▲ 신천지 관련 = 1명 등이며 현재 16명이 전북대병원ㆍ군산의료원 격리병상에서 입원 치료를 받고 있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buk, 182 cumulative corona 19 confirmed cases

In Iksan, men and women in their twenties 'positive'... 16 inpatient treatment

 

Reporter Kim Hyun-jongㆍLee Yohan

 

Amid the nationwide sporadic re-proliferation of Corona 19, two men and women in their twenties in Iksan, Jeollabuk-do, were judged'positive', and as of 11 am on the 19th, the cumulative number of patients in the province increased to 182.

 

According to the health authorities of Jeonbuk-do and Iksan on the 19th, women in their twenties A and B were diagnosed at 11 pm on the 18th and 5 am on the 19th, and were classified as patients 181 to 182 in the province.

 

They are currently being transferred to the quarantine room of Gunsan Medical Center for treatment. A woman in her twenties, who is confirmed No. 21 in Iksan, showed fever symptoms at 37.6℃ and at 2:39℃ on the 18th, and the route of infection has not yet been confirmed. .

 

As a result of the first epidemiological investigation by the health authorities of Iksan City, Mr. A used a family vehicle to visit the Naju driver's license test center in Jeonnam from 7 am to 3 pm on the 16th, and drive Jeonju for about 30 minutes from 1:40 pm on the 17th. After visiting the license examination center, it was confirmed that he worked at work until midnight.

 

Mr. A also visited the Wonkwang University Screening Clinic at 2 p.m. when symptoms of fever appeared on the morning of the 18th and collected samples from midnight to 2:30am on the 19th with two acquaintances without notification of the test results. It was found that during the process of visiting a restaurant in Iksan with 3 acquaintances at a nearby restaurant by 4:50 pm, they were in direct or indirect contact with 25 people.

 

Accordingly, the health authorities of Iksan City are conducting tests on these 25 people, and so far, 9 people, including 3 family members, 7 workmates, and 1 acquaintance, have been identified as'negative', and the remaining 15 are undergoing tests.

 

In particular, Mr. B, a male in his twenties, was diagnosed as'confirmed' as an acquaintance of Mr. A, who was classified as patient 182 and Iksan 22 in the province.

 

The first epidemiological investigation revealed that Mr. B used a rental car on the 17th and visited the Jeonju driver's license test center with Mr. A.

 

The health authorities of Jeonbuk-do and Iksan-si are using their mobile phone location system and credit card usage history to identify the exact movement route and additional contacts.

 

Myung-ran Han, head of the Iksan City Health Center, said, "We will protect the health and safety of citizens through thorough quarantine management." In a situation where it is necessary to refrain from using COVID-19 and coexist with Corona 19, wearing a mask is the best vaccine to thoroughly observe personal quarantine rules."

 

On the other hand, if we look at the cumulative 182 confirmed patients in the province by region ▲ Jeonju = 60 ▲ Gunsan = 27 ▲ Iksan = 22 ▲ ​​Jeongeup = 20 ▲ Gochang = 4 ▲ Gimje and Imsil = 3 each ▲ Wanju and Muju ㆍLongevity = 1 person each ▲ Others = 40 people.

 

By cause of occurrence: ▲ Contact with confirmed cases = 59 ▲ Overseas entry = 54 ▲ Sarangjeil Church related = 11 ▲ Metropolitan area = 9 ▲ Daegu area = 6 ▲ Itaewon Club = 2 ▲ Shincheonji related = 1, etc. Currently, 16 people are being hospitalized in quarantine beds at Chonbuk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and Gunsan Medical Center.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전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