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새만금 동서도로 '국도 12호선' 개통

심포항~신항만… 56km→20kmㆍ60분→15분으로 단축

- 작게+ 크게

이요한 기자
기사입력 2020-11-24

 

▲  24일 새만금 서쪽 2호 방조제(신항만)와 동쪽 새만금~전주고속도로를 잇는 내부 간선망인 동서도로 개통식에 참석한 정세균(가운데) 국무총리ㆍ김현미(왼쪽에서 일곱 번째) 국토교통부장관ㆍ송하진(오른쪽에서 여섯 번째) 전북지사ㆍ새만금개발공사 강팔문(오른쪽 첫 번째) 사장ㆍ박준배(왼쪽에서 세 번째) 김제시장ㆍ권익현(왼쪽에서 두 번째) 부안군수ㆍ더불어민주당 이원택( = 김제ㆍ부안) 의원 및 주요 참석자들이 새만금 내부개발 본격화의 신호탄을 쏘아 올리고 있다.                                                                                                       / 사진제공 = 전북도청     © 이요한 기자

 

▲  송하진 전북지사가 "축사를 하기 위해 이 자리에 서니 5년 전 기공식이 떠오른다"고 말문을 연 뒤 "30년 넘게 상상 속에서만 존재하던 새만금이 현실로 바뀌는 순간이었고 그 희망의 신호탄이 오늘 드디어 모습을 드러내 동맥이 뚫리고 살이 돋는 것 같다"는 심경을 밝히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새만금 내부 주요 거점을 유기적으로 연결해 남북도로ㆍ새만금~전주 고속도로ㆍ신항만ㆍ국제공항 등 새만금 SOC시설과 함께 내부개발을 앞당기고 기업유치를 촉진하는 마중물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되는 '새만금 동서도로' 방조제 접속구간 전경.                                                                                                                                   © 김현종 기자

 

 

 

 

 

 

새만금 서쪽 2호 방조제(신항만)와 동쪽 새만금~전주고속도로를 잇는 내부 간선망인 동서도로가 24일 개통하면서 새만금 내부개발 본격화의 신호탄을 쏘아 올렸다.

 

이날 개통식에는 정세균 국무총리와 김현미 국토교통부장관ㆍ새만금위원회 소순열 위원장을 비롯 송하진 전북지사ㆍ새만금개발청 양충모 청장ㆍ새만금개발공사 강팔문 사장ㆍ박준배 김제시장ㆍ권익현 부안군수 및 더불어민주당 이원택(김제ㆍ부안) 의원과 도내 지역 국회의원 등 주요 인사가 대거 참석한 가운데 역사적인 동서도로 개통 축하와 함께 새만금의 비약적 발전을 격려했다.

 

동서도로 개통으로 새만금 내 모든 지역이 어디서든 20분 내에 닿을 수 있게 돼 오는 12월 말 착공을 앞둔 새만금 스마트 수변도시 조성사업 등 내륙지역 간 물적ㆍ인적 자원의 수송에 중추적인 역할을 하게 될 것으로 전망된다.

 

또한, 전주(전북도청)에서~신시도(33센터)까지 운행거리가 종전 78km에서 66km로 12km가량 단축돼 이용자의 편의와 물류비용 절감 및 김제 심포항에서 새만금 신항만까지 종전 56km로 60분이 소요됐지만 20km가 단축돼 15분에 이동할 수 있게 됐다.

 

또, 새만금 내부 십자형 간선도로망 구축에 따라 주요 거점을 유기적으로 연결해 새만금 남북도로ㆍ새만금~전주 고속도로ㆍ신항만ㆍ국제공항 등 새만금 SOC시설과 함께 내부개발을 앞당기고 기업유치를 촉진하는 마중물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송하진 전북지사는 "축사를 하기 위해 이 자리에 서니 5년 전 기공식이 떠오른다"고 말문을 연 뒤 "30년 넘게 상상 속에서만 존재하던 새만금이 현실로 바뀌는 순간이었고 그 희망의 신호탄이 오늘 드디어 모습을 드러내 동맥이 뚫리고 살이 돋는 것 같다"는 심경을 밝혔다.

 

이어 "땅 길을 따라 투자가 돌고 기업과 사람이 몰릴 것으로 확신한다"며 "남북도로ㆍ인입철도ㆍ국제공항ㆍ신항만 등 하늘 길과 바닷길까지 열리면 생명력은 한층 강해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특히 "전북은 생태문명 중심지 새만금을 만들어가겠다"며 "재생에너지ㆍ데이터ㆍ농생명 등 신산업 중심으로 어떤 상황에도 흔들리지 않는 지속 가능한 발전을 이뤄가겠으니 새만금 개발을 100대 국정과제에 포함한 정부에서도 속도를 내주기를 부탁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새만금개발청은 유지 및 관리를 위해 익산지방국토관리청으로 준공시설물을 이관할 계획이며 국토교통부는 지난 13일 동서도로를 국도 12호선으로 지정ㆍ고시했다.

 

전북도는 25일 낮 12시부터 왕복 4차로(폭 20.0m) 20.4km에 이르는 동서도로의 차량 통행을 개시한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Saemangeum East and West Road Route 12 'opened'

Simpo Port~New Port… shortened to 56km→20kmㆍ60min→15min

 

Reporter Lee Yohan

 

The East-West Road, an internal arterial network connecting the Saemangeum West 2 embankment (New Port) and the East Saemangeum-Jeonju Expressway, opened on the 24th, sparking the full-scale internal development of Saemangeum.

 

At the opening ceremony, Prime Minister Jeong Sye-gyun, Minister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Kim Hyun-mi, Saemangeum Committee Chairman So Sun-yeol, Jeonbuk Governor Song Ha-jin, Saemangeum Development Administration Commissioner Yang Chung-mo, Saemangeum Development Corporation President Pal-moon Park, Mayor Park Joon-bae Kim, Kwon Ik-hyun, Buan County head, and Democratic Party Lee Won-taek (Kimje, Buan) In addition to congratulations on the opening of the historic East-West Road, a large number of key figures, including local lawmakers in the province and provinces, attended, and encouraged the rapid development of Saemangeum.

 

With the opening of the East-West Road, all areas in Saemangeum can be reached anywhere within 20 minutes, and it is expected to play a pivotal role in the transport of physical and human resources between inland areas, such as the Saemangeum Smart Waterfront City Project, which is set to commence at the end of December. do.

 

In addition, the driving distance from Jeonju (Jeonbuk Provincial Office) to Sinsi-do (33 Center) was shortened by 12 km from 78 km to 66 km, reducing user convenience and logistics costs, and from Gimje Simpo Port to Saemangeum New Port, it took 60 minutes (56 km) to 20 km. It was shortened and you can move in 15 minutes.

 

In addition, according to the construction of the cross-shaped arterial road network inside Saemangeum, it will organically connect major bases to serve as a pick-up vehicle to accelerate internal development and promote corporate attraction along with Saemangeum SOC facilities such as Saemangeum North and South Roads, Saemangeum-Jeonju Expressways, New Ports and International Airports It is expected.

 

Jeonbuk Governor Song Ha-jin said, "After standing here to give a congratulatory speech, the groundbreaking ceremony comes to mind 5 years ago," he said, "It was the moment when Saemangeum, which had existed only in imagination for more than 30 years, turned into reality, and the signal of hope finally appears today." It reveals that the artery is punctured and the flesh seems to grow.”

 

He added, "I am confident that investments will circulate along the land road and companies and people will flock to it," he said. "If the road to the sky and the sea such as the North-South Road, Incoming Railway, International Airport, and New Port are opened, the vitality will be even stronger."

 

In particular, "Jeonbuk will create Saemangeum, the center of ecological civilization," and "We will achieve sustainable development unshakable under any circumstances, focusing on new industries such as renewable energy, data, and agricultural life. Please," he added.

 

Meanwhile, the Saemangeum Development Administration plans to transfer the completed facilities to the Iksan Regional Construction Management Office for maintenance and management.

 

Jeonbuk-do will start traffic on the East-West Road, which is 20.4km long by four lanes (20.0m in width) from 12:00 noon on the 25th.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전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