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익산시 '남중동 도시재생사업' 본격 추진

道 행정절차 막바지ㆍ LH 총괄 사업관리자 지정 등

- 작게+ 크게

김현종 기자
기사입력 2020-12-07

 

▲  전북 익산시 원도심에 활력을 불어넣을 남중동 일원 도시재생사업 추진에 따른 道 행정절차가 막바지 단계로 접어드는 등 LH 전북지역본부도 총괄 사업관리자를 지정하는 등 관련 기관들이 속도감 있는 추진에 힘을 보태며 본격적인 시행을 목전에 두고 있다.                                                                       / 계획도 제공 = 익산시청     © 김현종 기자

 

 

 

 

 

 

 

전북 익산시 원도심에 활력을 불어넣을 남중동 일원 도시재생사업 추진이 본격적인 시행을 목전에 두고 있다.

 

국토교통부 도시재생뉴딜사업 대상지인 신청사 지역은 오는 2023년까지 총 4년간 국비 100억원을 포함, 도비 17억ㆍ시비 50억 총 167억원이 투입된다.

 

특히, 道 행정절차가 막바지 단계로 접어드는 등 LH 전북지역본부도 총괄 사업관리자를 지정하는 등 관련 기관들이 속도감 있는 추진에 힘을 보태고 있다.

 

익산시는 "사업 시행 가이드가 되는 도시재생 활성화 계획이 최근 전라북도 승인 막바지 단계에 이르러 본격적인 사업 시행을 앞두고 있다"고 7일 밝혔다.

 

"'도약하는 신청사! 머물고 싶은 삶터 '남중'"이라는 슬로건으로 진행될 도시재생뉴딜 사업에 투입할 국ㆍ도비 보조금 예산으로 현재 47억2,500만원을 확보한 상태며 생활SOC 확충ㆍ공동체 기반조성ㆍLH 행복주택 건립 사업 등을 통해 주민들의 생활 여건을 개선하고 활력 넘치는 도심으로 탈바꿈한다는 계획이다.

 

익산시 권수헌 도지재생과장은 "관련 예산 확보에 이어 사업계획 승인으로 2021년부터 본격적으로 도시재생을 추진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사업이 본격화되면 낙후된 원도심 지역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주요 사업 내용은 ▲ 지역밀착형 SOC복합화 및 지역특화 상생거점 조성 ▲ 수요 맞춤형 주거와 복지플랫폼 공급 ▲ 거버넌스 구축 및 공동체 활성화 목표로 8개 세부사업이 추진된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Full-scale promotion of 'Namjung-dong Urban Regeneration Project' in Iksan City

The end of administrative procedures in the province, designation of the LH general project manager, etc.

 

Reporter Kim Hyun-jong

 

The city regeneration project in Namjung-dong, which will bring vitality to the original city of Iksan, Jeollabuk-do, is on the verge of full-scale implementation.

 

The target area of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s Urban Renewal New Deal Project will invest a total of 16.7 billion won, including 10 billion won in national expenditure, and 5 billion won in government expenditures until 2023.

 

In particular, the LH Jeonbuk Regional Headquarters has also appointed a general project manager as the provincial administrative procedure has entered the final stage, and related organizations are contributing to the speedy implementation.

 

Iksan City announced on the 7th that "the plan to revitalize urban regeneration, which serves as a guide for project implementation, has recently reached the final stage of approval in Jeollabuk-do, and the project is about to be fully implemented."

 

With the slogan of "'Leaping Applicant!'Namjung', a place of living where you want to stay'", the government and Dobi subsidy budget to be invested in the Urban Renewal New Deal project is currently secured at 4.75 billion won. The plan is to improve the living conditions of residents through housing construction projects and transform it into a vibrant city center.

 

"It is expected that urban regeneration can be promoted in earnest from 2021 with the approval of the project plan following securing the relevant budget." "He said.

 

On the other hand, the main contents of the project are ▲ regional SOC consolidation and regional-specific win-win growth base ▲ supply of customized housing and welfare platform ▲ 8 detailed projects with the goal of establishing governance and revitalizing communities.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전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