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부안 줄포면사무소 '일시' 폐쇄

시댁 방문한 용인 확진자 접촉… 시부모 '2명' 추가 확진

- 작게+ 크게

김현종 기자
기사입력 2020-12-09

 

▲  전북 469번째 코로나19 확진자인 A씨가 근무한 전북 부안 줄포면사무소 청사가 긴급 방역을 위해 일시적으로 폐쇄된 가운데 전북도 강영석 보건의료과장이 그동안 감염병 청정지역 지위를 유지하고 있던 부안군의 '연쇄(N차) 감염' 여파로 9일 3명이 '양성' 판정을 받은 경로를 설명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전북도청     © 김현종 기자

 

 

 

 

 

 

 

【속보】전북 469번째 코로나19 확진자인 A씨가 근무한 전북 부안 줄포면사무소 청사가 긴급 방역을 위해 일시적으로 폐쇄됐다.

 

현재 행정공백 최소화를 위해 부안군청 직원 2~3명이 파견 형식으로 수요를 담당하고 있으며 A씨와 직ㆍ간접 접촉자로 분류된 직원들의 자가 격리가 해제되는 오는 22일부터 정상 근무 체제로 전환될 예정이다.

 

9일 확진 판정을 받은 A씨는 수도권을 연결고리로 한 용인(625번)시 확진자인 B씨(며느리)가 김장을 위해 지난달 28일부터 1박 2일간 시댁을 방문하는 과정에 시부모인 C씨ㆍD씨에게 바이러스를 전파했고 업무 특성상 밀접하게 접촉할 수밖에 없었던 D씨에게 감염된 것으로 역학 조사결과 확인됐다.

 

C씨와 D씨도 검체를 채취한 결과 이날 '양성' 판정을 받아 그동안 감염병 청정지역 지위를 유지하고 있던 부안군은 '연쇄(N차) 감염' 여파에 휩싸이면서 잇따라 확진자가 속출해 지역 누적 환자는 순식간에 3명으로 늘어나 당혹감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도내 469번 환자로 분류된 A씨는 지난달 30일 D씨와 접촉한 뒤 9월 7일 최초 몸살 증상이 발현되자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체를 채취했고 470번(부안 2번째) 환자인 C씨는 8일 기침ㆍ인후통ㆍ가래 증상이 있었고 D씨도 이날 기침ㆍ인후통 증세가 발현된 것으로 역학조사 결과, 파악됐다.

 

부안군 보건당국은 이들 확진자의 자택과 방문지에 대한 소독을 마무리하고 정확한 이동 동선 및 접촉자 등을 파악하기 위해 역학조사 3개팀을 구성, 휴대폰 위치추적ㆍ카드사용내역ㆍ폐쇄회로(CCTV) 카메라 영상 분석을 통한 심층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A씨ㆍC씨ㆍD씨는 남원의료원 격리병상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을 예정이다.

 

한편, 부안에서 첫 확진자가 발생한 해당 면사무소 직원들은 인근 가금 농장이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방역대인 10km에 포함되는 등 잇따라 야생조류에서 고병원성 AI가 검출되자 긴급 차단 방역을 위해 관내 농장에 생석회와 소독약을 배부하는 과정에 다수의 주민들과 접촉했던 것으로 취재 결과 드러났다.

 

특히 '지난달 30일 이후 해당 면사무소를 방문한 주민들은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사를 받아 줄 것'을 요청하는 긴급 안내 문자를 보내면서 일부 가금농장주는 '마스크를 착용했고 손소독 등의 방역수칙을 준수했지만 코로나19 바이러스 파편에 노출돼 혹시 감염된 것이 아니냐'는 불안감이 극에 달하고 있다.

 

부안군 박현규 부군수는 확진자 추가 발생에 따른 보고를 받고 긴급대책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신속한 대응과 함께 지역사회 확산 차단을 위한 긴급 방역활동에 최선을 다할 것을 주문했다.

 

이 자리에서 박 부군수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하고 흐르는 물에 30초 이상 자주 손씻기ㆍ기침이나 재채기할 때 옷소매로 입과 코 가리기 등 예방수칙을 준수해야 한다"며 "발열ㆍ호흡기 증상 등이 있을 경우 콜센터 또는 보건소 감염병관리팀으로 문의해 줄 것"을 당부했다.

 

도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9일 오전 11시 30분 기준 471명으로 늘어났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Buan Julpo-myeon Office 'temporary' closed

Contact with a confirmed patient in Yongin who visited her in-laws Additional confirmation of '2 parents' in-laws

 

Reporter Kim Hyun-jong

 

【Breaking News】The Julpo-myeon office in Buan, Jeollabuk-do, where Mr. A, the 469th corona19 confirmed in Jeonbuk, worked was temporarily closed for emergency quarantine.

 

In order to minimize administrative blanks, two to three Buan-gun Office employees are in charge of demand in the form of dispatch, and employees classified as direct or indirect contacts with Mr. A are scheduled to be switched to the normal working system from the 22nd when self-isolation is lifted. .

 

Mr. A, who was confirmed confirmed on the 9th, is Mr. C, a mother-in-law in the process of visiting his in-laws for two days, one night and one night, from the 28th of last month, when Mr. B (daughter-in-law), a confirmed case in Yongin (No. 625), with the metropolitan area as a link. ㆍEpidemiological investigation confirmed that the virus was transmitted to Mr. D and was infected by Mr. D, who had to be in close contact due to the nature of the work.

 

As a result of collecting samples, Mr. C and Mr. D were also judged'positive' on this day, and Buan-gun, which had maintained the status of a clean area for infectious diseases, was engulfed in the aftermath of a'serial (N-th) infection'. In an instant, the number of people increased to three, and the embarrassment was not hidden.

 

Mr. A, who was classified as patient 469 in the province, contacted Mr. D on the 30th of last month, and when symptoms of body aches first appeared on September 7, visited a screening clinic to collect a sample. As a result of an epidemiological investigation, it was found that Mr. D had symptoms of cough, sore throat, and phlegm at work, and that D also developed symptoms of cough and sore throat.

 

Buan-gun health authorities formed three epidemiological investigation teams to complete the disinfection of the homes and places of visit of these confirmed patients and to identify the exact movement and contacts, etc., and conduct mobile phone location tracking, card usage details, and CCTV camera image analysis In-depth epidemiological investigations are underway.

 

Mrs. A, C, and D will be transferred to the quarantine bed at Namwon Medical Center for treatment.

 

On the other hand, the employees of the Myeon office where the first confirmed case occurred in Buan said that a nearby poultry farm was included in the high pathogenic avian influenza (AI) quarantine zone of 10 km. In the process of distributing, it was revealed that he had contacted a number of residents.

 

In particular, while sending an emergency text message requesting'residents who have visited the myeon office since the 30th of last month to visit the screening clinic and receive an examination', some poultry farmers'weared a mask and followed quarantine regulations such as hand sanitization, but coronavirus 19 There is anxiety about being exposed to virus fragments and being infected?

 

Buan-gun Park Hyun-gyu, head of the Buan-gun, ordered to do its best in emergency quarantine activities to block the spread of local communities as well as prompt response while presiding at an emergency countermeasure meeting after receiving a report on the occurrence of additional confirmed cases.

 

At this meeting, Boo-Gun-soo Park said, "To prevent Corona 19, you must wear a mask and follow precautions such as washing your hands frequently for 30 seconds or more in running water, covering your mouth and nose with your sleeves when coughing or sneezing." ㆍIf you have respiratory symptoms, you should contact the call center or the infectious disease management team of the public health center."

 

The cumulative confirmed cases of Corona 19 in Tokyo increased to 471 at 11:30 am on the 9th.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전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