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부안, 확진자 접촉… 주민 566명 '전원' 음성

지역사회 안도의 한숨ㆍ긴급 방역활동 행정력 집중

- 작게+ 크게

이한신 기자
기사입력 2020-12-10

 

 

▲ 【속보】전북 부안군 줄포면사무소 직원인 A씨(30대)이 지난 9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으면서 업무 특성상 주민들과 접촉할 수밖에 없었던 만큼, 자칫 연쇄 (n차) 감염 확산 우려가 높았으나 전수 검사 결과 전원 '음성'으로 확인돼 진정세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줄포면 한 주민이 면사무소 청사 앞 광장에 설치된 이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코로나19 검체를 채취하고 있다)                       / 사진제공 = 부안군청 기획감사실 최광배     © 이한신 기자

 

 

 

 

 

 

【속보】전북 부안군 줄포면사무소 직원인 A씨(30대)이 지난 9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으면서 업무 특성상 주민들과 접촉할 수밖에 없었던 만큼, 자칫 연쇄 (n차) 감염 확산 우려가 높았으나 전수 검사 결과 전원 '음성'으로 확인돼 진정세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10일 부안군 보건당국에 따르면 지난 9일 A씨와 동선이 겹친 줄포면사무소 직원 21명 모두 '음성' 판정을 받은데 이어 직ㆍ간접적으로 접촉한 주민 566명을 대상으로 검체를 채취한 결과 코로나19 바이러스는 검출되지 않았다.

 

또, 이날 오후 3시까지 129명에 대한 3차 검사가 마무리된 가운데 이들 모두 현재 자가에서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또한, 줄포면사무소 직원 21명 등 총 33명이 자가 격리 상태로 1일 두 차례 모니터링이 진행되고 있다.

 

부안군은 확진자가 발생하자 박현규 부군수를 단장으로 긴급대책회의를 갖고 대응매뉴얼에 따라 확진자 자택과 방문 동선에 대한 역학조사 3개팀을 편성하는 동시에 지난 9일 청사 방역을 위해 줄포면사무소를 일시적으로 폐쇄한데 이어 선별진료소를 추가로 설치하고 전수 검사에 착수했다.

 

또한, 확산방지를 위해 강도 높은 방역 시스템을 도입하는 등 감염병 청정지역 지위 회복을 목표로 긴급 방역활동에 행정력을 모으고 있다.

 

박현규 부군수는 "최근 전국적으로 코로나19가 급격하게 확산하고 있는데다 연말ㆍ연시 각종 실내 모임 등에 따른 방역환경은 결코 안심할 수 없는 상황"이라며 "그동안 따뜻한 거리 두기에 동참해 준 한마음으로 다시 긴장의 끈을 조여 매고 당분간 불편하더라도 나와 내 가족ㆍ이웃을 위해 각종 소모임ㆍ동호회 활동ㆍ타지역 방문 자제ㆍ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한다면 군의 방역체계를 활용, 관리하고 막을 수 있다"며 "군민들은 생활방역 수칙을 반드시 준수해 줄 것을 간곡하게 부탁한다"고 요청했다.

 

부안군 보건소 한 관계자는 "감염 고리차단을 위해 모든 정보를 홈페이지에 신속하고 투명하게 공개하고 있다"며 "지역 사회에 잠재된 감염원을 차단해 가족과 공동체를 보호할 수 있도록 코로나19 증상 유무와 상관없이 가까운 선별진료소를 방문하면 무료로 검사를 받을 수 있다"고 안내했다.

 

한편, 지난달 28일~29일까지 2일간 김장을 위해 부안군 보안면 시댁을 방문한 40대 여성인 용인시 625번 확진자인 A씨의 시부모인 B씨(전북 470번)와 C씨(전북 471번)가 지난 8일 '밀접 접촉자'로 분류됐다는 통보를 받고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체를 채취한 결과 9일 오전 '양성' 판정을 받았다.

  

또, 줄포면사무소 직원인 D씨(전북 469번)도 자체적으로 운영한 식당 조리원인 C씨와 접촉 과정에 감염됐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Buan, contact with confirmed patient... Voice of 566 residents

Sighs of relief in local communities and concentration of administrative power for emergency quarantine activities

 

Reporter Hanshin Lee

 

【Breaking News】As Mr. A (in his 30s), an employee of the Julpo-myeon office in Buan-gun, Jeollabuk-do, was judged'positive' for Corona 19 on the 9th, he had no choice but to contact residents due to the nature of his work. As a result of the test, it is analyzed that all of them are confirmed as'negative' and are showing calm.

 

According to the Buan-gun health authority on the 10th, all 21 employees of the Julpo-myeon office, where Mr. A and the line overlapped with each other, were judged as'negative' on the 9th. After collecting samples from 566 residents who had direct or indirect contact, the Corona 19 virus was detected. Not detected.

 

In addition, the 3rd inspection of 129 people has been completed by 3 pm on the same day, and all of them are currently waiting for the results of their own tests.

 

In addition, a total of 33 people, including 21 employees of the Julpo-myeon office, are in self-isolation and are being monitored twice a day.

 

When a confirmed case occurred, Buan-gun held an emergency countermeasure meeting under the head of Vice Gunner Park Hyeon-gyu, organized three epidemiological investigation teams on the home and visited traffic of the confirmed patient according to the response manual, and temporarily closed the Julpo-myeon office on the 9th for the prevention of the government building. Subsequently, an additional screening clinic was installed and full inspection began.

 

In addition, the government is concentrating its administrative power on emergency quarantine activities with the aim of restoring its status as a clean area for infectious diseases, such as introducing an intensive quarantine system to prevent the spread.

 

"Corona 19 is rapidly spreading nationwide recently, and the quarantine environment due to various indoor gatherings during the year-end and New Year is in a situation where we can never be relieved," said Park Hyun-gyu. "With the unison that has participated in keeping a warm distance, tensions are tightened again. Even if you are uncomfortable for the time being, you can use, manage, and prevent the military's quarantine system if you thoroughly comply with the quarantine rules such as various small groups, club activities, refraining from visiting other areas, wearing masks for me and my family and neighbors. I beg for you to obey the rules."

 

An official at the Buan-gun public health center said, "To block infection rings, all information is quickly and transparently disclosed on the website." To protect families and communities by blocking potential sources of infection in local communities, regardless of the presence or absence of COVID-19 symptoms If you visit a screening clinic near you, you can get an examination for free.”

 

On the other hand, Mr. B (Jeonbuk 470) and C (Jeonbuk 471), a woman in her 40s who visited her in-laws in Boan-myeon, Buan-gun for two days from the 28th to the 29th of last month. On the 8th, after receiving a notification that it was classified as a'close contact', he visited a screening clinic to collect a sample and was judged'positive' on the morning of the 9th.

 

In addition, Mr. D (No. 469, Jeollabuk-do), an employee of the Julpo-myeon office, was also infected by the process of contacting C, a restaurant cook who ran himself.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전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