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부안군 '노인 맞춤돌봄 서비스 위탁' 협약

기독교 대한감리회 사회복지재단ㆍ한기장 복지재단 등

- 작게+ 크게

이한신 기자
기사입력 2020-12-15

 

▲  권익현(가운데) 전북 부안군수가 지난 14일 청사 5층 대회실에서 2021년부터 2년간 '노인복지센터'와 '종합사회복지관' 위탁 운영을 담당할 기독교 대한감리회 사회복지재단ㆍ사회복지법인 한기장 복지재단과 재지정 형식으로 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부안군청 기획감사실 최광배     © 이한신 기자

 

▲  권익현 군수가 업무협약에 앞서 "이번 위탁운영 재지정 협약을 통해 돌봄이 필요한 어르신(1,680명)들의 활기찬 노후생활을 위해 다양한 복지욕구를 충족시키는 동시에 선진화된 노인복지관의 모델로 정립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해 부안군 복지안전망 구축에 힘을 보태줄 것으로 믿어 의심치 않는다"는 당부의 말을 하고 있다.                 © 이한신 기자

 

 

 

 

 

 

전북 부안군이 코로나19 장기화 여파에 따른 고독사 예방 및 인구 고령화와 치매인구 증가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다양한 복지정책 추진에 만전을 기하고 있는 가운데 노인맞춤 돌봄 서비스 사업 수행기관과 협약을 체결했다.

 

지난 14일 군청 청사 5층 대회실에서 진행된 이번 협약은 올 1월부터 1년간 사업을 최초 수행한 현장평가 및 만족도 조사 절차를 걸쳐 기독교 대한감리회 사회복지재단ㆍ사회복지법인 한기장 복지재단과 재지정 형식으로 이뤄졌다.

 

이들 2개 수탁기관은 2021년부터 2년간 각각 '노인복지센터'와 '종합사회복지관'운영을 담당한다.

 

권익현 군수는 업무협약에 앞서 "이번 위탁운영 재지정 협약을 통해 돌봄이 필요한 어르신(1,680명)들의 활기찬 노후생활을 위해 다양한 복지욕구를 충족시키는 동시에 선진화된 노인복지관의 모델로 정립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해 부안군 복지안전망 구축에 힘을 보태줄 것으로 믿어 의심치 않는다"고 당부했다.

 

한편, 부안군은 올해 돌봄 대상 1,504명에 대한 안전지원ㆍ생활교육ㆍ일상생활지원 등의 직접서비스를 비롯 코로나19 감염병 예방을 위해 마스크와 부식키트 등을 후원 연계 방식으로 지원했다.

 

또, 화재ㆍ가스감지기ㆍ응급호출기 등 142대의 응급안전장비를 교체한데 이어 총 342명을 응급돌봄대상자로 선정해 추가 지원 및 2021년까지 300대를 확보해 642명 어르신의 안전을 세심하게 살핀다는 계획이다.

 

이 밖에도, 오는 2022년 1월 완공 목표로 변산면 도청리에 공립 치매전담형 주간보호센터 건립을 추진해 입소자 및 가족 구성의 심리적ㆍ경제적 안정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적화된 치매전담실과 치매전문 요양서비스도 제공한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Buan-gun 'Consignment of personalized care service for the elderly' agreement

Christian Korean Methodist Society Social Welfare Foundation, Han Gijang Welfare Foundation, etc.

 

Reporter Hanshin Lee

 

Buan-gun, Jeollabuk-do, is making every effort to promote various welfare policies in order to effectively respond to the increase in the population aging and dementia population, and to prevent lone death caused by the prolonged aftermath of Corona 19.

 

This agreement, which was held on the 5th floor of the county office building on the 14th, was re-designated with the Christian Korean Superintendent's Social Welfare Foundation and the Social Welfare Foundation, Han Gijang Welfare Foundation, through on-site uation and satisfaction survey procedures, which were the first to conduct the project for a year from January It was done in a format.

 

These two entrusted organizations are in charge of operating the'Elderly Welfare Center' and the'General Social Welfare Center' for two years starting from 2021.

 

Prior to the business agreement, Gun Ik-Hyun said, "Through this consignment operation re-designation agreement, we will make every effort to satisfy various welfare needs for the active retirement life of the elderly (1,680 people) who need care, and to establish a model for an advanced elderly welfare center. "I do not have any doubts because I believe that it will help build the welfare safety net of Kihae Buan-gun."

 

Meanwhile, Buan-gun provided direct services such as safety support, life education, and daily life support for 1,504 people to be cared for this year, as well as masks and corrosion kits for the prevention of corona 19 infectious diseases in a sponsored connection.

 

In addition, after replacing 142 emergency safety equipment such as fire, gas detectors, and emergency callers, a total of 342 people were selected as emergency care targets to provide additional support and secure 300 units by 2021 to closely monitor the safety of 642 elderly people. Plan.

 

In addition, with the goal of completion in January 2022, a dedicated dementia dedicated day care center will be built in Docheong-ri, Byeonsan-myeon, to contribute to the psychological and economic stability of residents and their families.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전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