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전북,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621명

익산 열린문교회 10명 집단 감염… 보건당국 역학관계 조사

- 작게+ 크게

김현종 기자
기사입력 2020-12-17

 

 

▲  17일 전북도 보건당국에 따르면 지난 16일과 이날 오전 10시 현재까지 익산 12명ㆍ전주 7명ㆍ완주 2명ㆍ순창 2명ㆍ김제 1명ㆍ해외 입국자 1명 등 총 25명이 신규로 '양성' 판정을 받아 도내 누적 환자는 621명으로 늘어났다.  (전북도 강영석 보건의료과장이 익산에서 발생한 집단 감염 경로에 대한 설명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전북도청     © 김현종 기자

 

 

 

 

 

 

전북 익산에서 코로나19 집단 감염 사례가 또다시 발생했다.

 

17일 전북도 보건당국에 따르면 지난 16일과 이날 오전 10시 현재까지 익산 12명ㆍ전주 7명ㆍ완주 2명ㆍ순창 2명ㆍ김제 1명ㆍ해외 입국자 1명 등 총 25명이 신규로 '양성' 판정을 받아 도내 누적 환자는 621명으로 늘어났다.

 

특히,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로 격상된 상황에 지난 7일부터 11일까지 경북 경산시 열린문기도원 부흥회에 참석한 익산시 남중동에 있는 열린문교회 신도 10명이 집단으로 감염된 가운데 이 교회에 거주하는 자녀(전북 611번) 집에 머물렀던 80대인 B씨(전북 593번)가 지난 16일 오전 5시께 사망했다.

 

숨진 B씨는 지난 13일 발열 등의 최초 증상이 발현됐고 기저질환을 치료하기 위해 15일 익산의 한 병원을 방문하는 과정에 검체를 채취한 결과, 오후 10시께 '양성' 판정을 받았으며 도내지역 4번째 사망자로 기록됐다.

 

보건당국은 익산 열린문교회 확진자 가운데 상당수가 교회에 거주하며 집단으로 생활해 외부로 전파될 가능성은 크지 않지만 만일의 상황을 대비해 시설에 대한 방역을 마무리하고 휴대폰 위치추적ㆍ카드사용내역ㆍ폐쇄회로(CCTV) 카메라 영상 분석 등을 통해 이동 동선 및 B씨의 감염 경로와 정확한 역학 관계를 파악하고 있다.

 

동일집단에서 발생한 감염 사례인 익산 열린문교회 신도는 25명으로 알려졌으며 익산시와 군산시는 17일 오전 익산 "'열린문교회'와 '경북 열린문기도원'을 방문한 사람은 가까운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코로나19 검사를 받아 줄 것"을 요청하는 재난문자를 각각 발송했다.

 

또, 전주 송천동 에코시티 새소망교회 관련, 388번 확진자와 접촉자로 분류돼 자가격리 상태에 있던 1명이 해제에 앞서 실시한 2차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아 이 교회 누적 환자는 28명으로 증가했다.

 

이 밖에도, 도내 616번(김제)과 619번(전주)으로 분류된 2명은 김제 가나안요양원 관련 확진자로 17일 오전 '양성' 판정을 받아 누적 확진자는 75명으로 늘었으며 해당 요양원에는 입소자 69명과 종사자 54명 등 123명이 생활했던 것으로 파악돼 추가 확진자 발생 우려를 배제할 수 없는 상황이다.

 

한편, 도내 누적 환자를 각 지역별로 살펴보면 ▲ 전주 = 163명 ▲ 익산 = 137명 ▲ 군산 = 137명 ▲ 김제 = 71명 ▲ 정읍 = 27명 ▲ 완주 = 20명 ▲ 남원 = 11명 ▲ 고창 = 10명 ▲ 부안 = 6명 ▲ 순창 = 5명 ▲ 임실 = 3명 ▲ 무주ㆍ장수 = 각 1명 ▲ 기타 = 52명 등이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buk, cumulative corona 19 confirmed 621

Group infection of 10 people at Iksan Open Door Church… Investigation of epidemiological relations with health authorities

 

Reporter Kim Hyun-jong

 

Another case of COVID-19 infection occurred in Iksan, Jeollabuk-do.

 

According to the Jeonbuk-do health authorities on the 17th, a total of 25 people, including 12 people in Iksan, 7 people in Jeonju, 2 people in Wanju, 2 people in Sunchang, 1 person in Kimje, and 1 foreigner, have been newly determined as'positive' until 10 am on the 16th and the same day. As a result, the cumulative number of patients in the province increased to 621.

 

In particular, a group of 10 members of the Open Door Church in Namjung-dong, Iksan-si, who attended the Open Door Prayer Center revival meeting in Gyeongsan-si, Gyeongsangbuk-do from the 7th to 11th, were infected as a group, and children living in this church ( Mr. B (Jeonbuk No. 611), who stayed at home in his 80s, died at 5 am on the 16th.

 

B, who died on the 13th, developed the first symptoms such as fever on the 13th, and as a result of taking a sample during a visit to a hospital in Iksan on the 15th to treat the underlying disease, he was diagnosed as'positive' at 10pm. Was recorded as the first death.

 

The health authorities have concluded that a large number of confirmed patients at the Iksan Open Door Church live in the church and live as a group and spread to the outside. (CCTV) Through camera image analysis, etc., it is grasping the exact dynamics of the movement path and the infection route of Mr. B.

 

25 members of the Iksan Open Door Church, which are cases of infection in the same group, were known, and those who visited Iksan “Open Door Church” and “Gyeongbuk Open Door Prayer Center” on the morning of the 17th visited a screening clinic near Corona 19. Each disaster letter was sent requesting "to get an inspection."

 

In addition, one person who was in self-isolation after being classified as a contact with the 388 confirmed person in connection with the New Hope Church in Songcheon-dong, Songcheon-dong, Jeonju was determined to be'positive' in the second examination conducted prior to release, and the cumulative number of patients at this church increased to 28. did.

 

In addition, two confirmed patients 616 (Gimje) and 619 (Jeonju) in the province were diagnosed as'positive' on the morning of the 17th as confirmed cases related to the Canaan Nursing Home in Gimje, and the cumulative confirmed number increased to 75. It is believed that 123 people, including people, lived, so it is impossible to rule out concerns about the occurrence of additional confirmed cases.

 

On the other hand, looking at the cumulative patients in the province by region ▲ Jeonju = 163 ▲ Iksan = 137 ▲ Gunsan = 137 ▲ Gimje = 71 ▲ Jeongeup = 27 ▲ Wanju = 20 ▲ Namwon = 11 ▲ Gochang = 10 ▲ Buan = 6 people ▲ Sunchang = 5 people ▲ Imsil = 3 people ▲ Mujuㆍjangsu = 1 each ▲ Others = 52 people.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전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