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전북 '드론활용 화재감시' 시범 운영

전국 최초… 화재조기발견ㆍ선제적 대응체계 '기대'

- 작게+ 크게

이요한 기자
기사입력 2020-12-22

 

▲  22일 전북 전주 한옥마을 교통119안전센터에서 최 훈 행정부지사와 홍영근 전북소방본부장이 한글과컴퓨터그룹과 전국 최초로 드론을 활용한 '화재감시 시스템' 시범 운영에 따른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시연회를 살펴보고 있다.    / 사진제공 = 전북소방본부                                                                                                                    © 이요한 기자

 

 

 

 

 

 

 

전북도가 전국 최초로 드론을 활용한 '화재감시 시스템'을 시범 운영한다.

 

22일 전북소방본부는 전주 한옥마을 교통119안전센터에서 한글과컴퓨터그룹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시연회를 가졌다.

 

이날 협약식에는 최 훈 행정부지사와 홍영근 전북소방본부장 및 한컴라이프케어와 한컴인스페이스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으며 발열체크ㆍ손소독ㆍ마스크 착용 등의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방역수칙이 엄격하게 적용됐다.

 

드론을 활용한 '화재감시 시스템' 시범 사업은 2021년 2월 23일까지 2개월 동안 화재경계지구로 지정된 전주 한옥마을과 남부시장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시범사업 기간 동안 충분한 실증과 검증 절차를 거쳐 향후 취약지역 화재감시 및 화재현장 영상정보 제공 등 드론 활용 안전시스템 분야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전국 최초로 추진되는 이 사업은 열화상 카메라가 탑재된 드론을 이용, 화재를 감지하고 통지하는 시스템으로, 무선 충전이 가능한 드론 스테이션에서 지정된 시간에 드론이 출발해 자동순찰을 진행한다.

 

특히, 화재 등 이상 징후를 감지하면 자동으로 119상황실과 관할 소방서로 통지하는 동시에 실시간 영상을 전송해 신속한 출동과 정확한 대응이 가능하다.

 

전북도 최 훈 행정부지사는 "1분 1초가 중요한 재난상황에 드론 화재감시 시스템을 통해 화재 위험을 조기에 발견하고 효율적으로 대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 4차산업혁명에 맞춰 첨단기술을 적용한 안전시스템을 개발하고 구축해 더욱 안전한 전북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buk 'Drone Fire Monitoring System' Demonstration

First nationwide… Early fire detection and preemptive response system'expectation'

 

Reporter Lee Yohan

 

Jeollabuk-do is piloting the nation's first'fire surveillance system' using drones.

 

On the 22nd, the Jeonbuk Fire Department Headquarters signed a'business agreement' with Hangul Computer Group and held a demonstration at the Transportation 119 Safety Center in Jeonju Hanok Village.

 

At the ceremony, Vice Governor Choi Hoon, head of Jeonbuk Fire Department Hong Young-geun, and CEO of Hancom Life Care and Hancom Inspace attended the ceremony, and quarantine rules for preventing Corona 19 such as heat check, hand sanitization, and wearing a mask were strictly applied.

 

The'Fire Monitoring System' pilot project using drones will be conducted for the Jeonju Hanok Village and Nambu Market, designated as fire border zones for two months until February 23, 2021.

 

Through sufficient verification and verification procedures during the pilot project, it plans to expand the field of safety systems using drones, such as monitoring fires in vulnerable areas and providing video information on fire sites.

 

This project, which is being promoted for the first time in the country, is a system that detects and notifies fire using a drone equipped with a thermal imaging camera. The drone departs at a specified time at a drone station that can charge wirelessly and conducts automatic patrol.

 

In particular, when an abnormal symptom such as a fire is detected, it is automatically notified to the 119 control room and the competent fire department, and at the same time, real-time video is transmitted, enabling quick dispatch and accurate response.

 

Jeonbuk-do Executive Vice Governor Choi Hoon said, "We expect that we will be able to detect fire risk early and respond efficiently through the drone fire monitoring system in disaster situations where one minute and one second is important." "We will do our best to create a safer Jeonbuk by developing and building a safety syste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전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