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부안군… 읍사무소 앞 '교통광장' 조성

- 작게+ 크게

이한신 기자
기사입력 2020-12-22

 

 

 

 

전북 부안읍사무소 청사 주변의 기형적인 교차로 개선 사업이 마무리돼 안전한 보행환경 제공 및 휴식공간이 포함된 교통광장으로 옷을 갈아입었다.

 

특히, 회전교차로 설치 및 가로 6.5mㆍ세로 4.4m의 재해전광판을 설치해 쇠퇴한 구도심 가로환경이 쾌적하게 변모돼 지역을 대표하는 또 하나의 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LED 재해전광판은 날씨ㆍ미세먼지 등의 기상정보를 제공하고 기상특보가 발효되면 기상청 및 행정안전부와 실시간으로 연계해 재난정보를 송출한다.

 

권익현 부안군수는 "편안하고 안전한 부안만들기 일환으로 부안읍청사 일원의 교통위험요소 해소에 중점을 두고 교통광장 조성 사업을 추진했다"며 "앞으로도 안전한 도시 조성과 주민과의 소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사진제공 = 부안군청 기획감사실 최광배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Buan-gun... Creation of a 'traffic plaza' in front of the town office

 

Reporter Hanshin Lee

 

The project to improve the deformed intersection around the Buan-eup office building in Jeonbuk was completed, and the clothes were changed to a traffic plaza that provided a safe walking environment and a rest area.

 

In particular, it is expected that the street environment in the old city, which has been deteriorated by installing a roundabout and a disaster display board of 6.5m in width and 4.4m in length, will be transformed comfortably and become another tourist attraction representing the region.

 

The LED disaster display provides meteorological information such as weather and fine dust, and when the weather warning goes into effect, it transmits disaster information in real time by linking with the Meteorological Administration and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Ik-hyeon Kwon, head of Buan County, said, "As part of creating a comfortable and safe Buan, we have promoted the construction of a traffic plaza with an emphasis on solving the traffic hazards of the Buan-eup office building." .   / Photo provided = Choi Kwang-bae, Planning Audit Office, Buan County Office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전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