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권익현 부안군수 '발품행정' 구사

이낙연 대표에 "수소연료전지 스마트팜 지원" 요청

- 작게+ 크게

이한신 기자
기사입력 2020-12-22

 

 

 

 

권익현(오른쪽) 전북 부안군수가 22일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를 만나 청년일자리 창출 및 정부의 그린뉴딜 재생 에너지 정책에 선제적으로 대응에 중점을 둔 해창 석산부지를 활용한 '수소연료전지 스마트팜 조성' 계획을 설명하며 국가예산이 투입될 수 있도록 지원을 요청하고 있다.

 

이 자리에서 권 군수는 "정부의 한국판 뉴딜과 지역균형뉴딜의 성공을 위해 모든 지혜와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며 "부안군이 앞으로 전국을 대표하는 그린뉴딜의 거점도시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관심과 지원"을 건의했다.

 

한편, 이낙연 대표 등 더불어민주당 관계자들은 지난 10월 30일 부안군을 방문해 현장 최고위원회를 개최한 뒤 하서면 신재생에너지단지를 찾아 수소연료전지 드론 개발 현황 등을 청취하고 발전방안을 모색한 바 있다.   / 사진제공 = 부안군청 기획감사실 최광배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Ik-Hyun Kwon, head of Buan County, used the 'validation administration'

Request for "Hydrogen Fuel Cell Smart Farm Support" to CEO Nak-Yeon Lee

 

Reporter Hanshin Lee

 

Kwon Ik-hyun (right), the head of Buan County, Jeonbuk, met with Lee Nak-yeon, the Democratic Party's representative on the 22nd, and plans to create a'hydrogen fuel cell smart farm' using the Haechang Seoksan site, which focuses on creating youth jobs and preemptively responding to the government's green new deal renewable energy policy. They explain and request support so that the national budget can be put into place.

 

Gunsu Kwon said, "The government is concentrating all wisdom and capabilities for the success of the Korean version of the New Deal and the regionally balanced New Deal." Suggested ".

 

Meanwhile, representatives of the Democratic Party, such as Lee Nak-yeon, visited Buan-gun on October 30 and held the on-site supreme committee, visited the Haseo-myeon new and renewable energy complex to listen to the status of the development of hydrogen fuel cell drones, and sought ways to develop power. / Photo provided by Gwang-bae Choi, Planning and Audit Office, Buan County Office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전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