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장수 산서면 '위임국도 13호선' 개통

집중호우로 유실된 30m 임시 복구… 이동시간 단축

- 작게+ 크게

이요한 기자
기사입력 2020-12-24

 

▲  올 여름 집중호우로 유실된 전북 장수군 산서면 오성리 위임국도 13호선(비행기재)이 오는 29일부터 임시 개통된다.                                                                                                             / 사진제공 = 전북도청     © 이요한 기자

 

 

 

 

 

 

올 여름 집중호우로 유실된 전북 장수군 산서면 오성리 위임국도 13호선(비행기재)이 오는 29일부터 임시 개통된다.

 

24일 전북도는 "지난 7월 12일과 13일 연이은 집중호우(144mm) 여파로 1차선 30m 가량이 유실돼 7월 25일부터 전면 통제한 상태로 도비를 선(先) 투입해 신속한 실시설계 용역과 복구공사를 추진하는 등 겨울철 안전사고 예방 등을 위해 임시로 개통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다만, 해당 구간은 교통 하중을 노상에 고르게 나눠 주는 중간 부분인 보조기층을 포설(鋪設)하고 다짐한 도로로 현재 아스콘 포장이 마무리되지 않은 만큼, 통행할 경우 반드시 서행 등 운전자의 각별한 주의가 요망된다.

 

장수읍과 산서면의 주연결 도로 임시 개통으로 주민들은 약 35분 가량 소요되는 우회도로인 마치재(지방도 751호)를 이용하지 않아도 10분 단축한 25분 내 왕래할 수 있게 됐다.

 

또, 겨울철 결빙과 대설에 따른 교통사고 위험요인 역시 상당부분 해소될 것으로 전망된다.

 

전북도ㆍ장수군ㆍ장수경찰서는 임시 도로의 통행 안전을 위해 비상체계를 구축하는 동시에 신속한 제설작업 및 겨울철 사고 예방에 총력을 기울인다는 방침이다.

 

김형우 전북도 건설교통국장은 "겨울철 폭설에 앞서 비행기재 임시 개통을 할 수 있게돼 참으로 다행스럽게 생각한다"며 "주민들의 불편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제설작업 등 유지관리에 만전을 기하는 등 신속한 복구공사 추진을 위해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장마철 집중호우로 도내 위임국도(11개소) 및 지방도(38개소) 가운데 49개소에서 53억원의 피해가 발생해 136억원의 사업비를 확보해 복구공사를 추진하고 있다.

 

정읍 장금지구 등 12개 사업은 준공(복구율 24.4%)됐고 37개 사업은 2021년 6월까지 복구공사를 마무리할 예정이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Opened 'Delegated National Road Line 13' in Sanseo-myeon, Jangsu

Temporary recovery of 30m lost due to torrential rain... Reduce travel time

 

Reporter Lee Yohan

 

Commissioned National Road No. 13 (flight equipment) in Oseong-ri, Sanseo-myeon, Jangsu-gun, Jeollabuk-do, lost due to torrential rain this summer, will be temporarily opened from the 29th.

 

On the 24th, Jeonbuk-do said, "About 30m of one lane was lost in the aftermath of consecutive torrential rains (144mm) on July 12th and 13th, and from July 25th, the Dobi was put in full control, It has been announced that it has decided to temporarily open it to prevent safety accidents in winter, such as promoting restoration work.

 

However, this section is a road where the auxiliary base layer, which is the middle part that evenly distributes the traffic load on the road, is laid and pledged. As the asphalt concrete pavement is not currently finished, the driver must pay special attention, such as slowing down when passing.

 

With the temporary opening of the main connecting road between Jangsu-eup and Sanseo-myeon, residents are able to travel within 25 minutes, short of 10 minutes without using the Machijae (local road 751), a bypass road that takes about 35 minutes.

 

In addition, the risk factors of traffic accidents caused by freezing and heavy snow in winter are expected to be substantially resolved.

 

Jeonbuk-do, Jangsu-gun, and Jangsu Police Stations are planning to establish an emergency system for the safety of temporary roads, while also putting all efforts into rapid snow removal work and prevention of accidents in winter.

 

Jeonbuk-do Construction and Transportation Bureau chief Kim Hyung-woo said, "I am very fortunate to be able to temporarily open airplane materials prior to heavy snowfall in winter." "Prompt recovery, such as making thorough maintenance such as snow removal work, to minimize the inconvenience of residents. I will concentrate my administrative power to promote the construction,” he said.

 

Meanwhile, this year's heavy rain during the rainy season caused damage of 5.3 billion won in 49 of the commissioned national highways (11 locations) and regional roads (38 locations) in the province, securing a project cost of 13.6 billion won and promoting restoration work.

 

12 projects including Jeongeup Janggeum District have been completed (recovery rate 24.4%), and 37 projects will be completed by June 202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전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