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익산 붕어빵 아저씨… 9년째 선행

김남수씨 366만원 기부ㆍ2012년부터 따뜻한 감동 전달

- 작게+ 크게

김현종 기자
기사입력 2020-12-24

 

▲  전북 익산에서 '붕어빵 아저씨'로 불리고 있는 김남수씨가 9년째 선행을 이어오고 있는 가운데 24일 이웃돕기 성금 366만원을 익산시에 기탁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익산시청     © 김현종 기자

 

 

 

 

 

 

 

20년 동안 아름다운 기부문화를 확산시킨 '얼굴 없는 천사'가 올해도 전주시 노송동주민센터에 기부를 할 것인가에 도민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가운데 9년째 선행을 이어오고 있는 시민이 있어 훈훈함을 전해주고 있다.

 

전북 익산시는 "지역에서 붕어빵을 판매하고 있는 김남수씨가 하루에 만원씩 모은 후원금에 만원을 더한 366만원을 기탁했다"고 24일 밝혔다.

 

김씨는 이날 기탁식에서 "외환위기 때 경제적 타격을 받은 이후 붕어빵 장사를 다시 시작하면서 어려웠던 시간들을 잊지 말자고 다짐했다"며 "자신이 어려울 때 가졌던 마음을 조금이라도 나누는 것이 그 시기를 극복할 수 있었던 힘이 될 것 같아 기탁하게 됐다"는 소감을 피력했다.

 

익산시 나은정 복지과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가운데 취약계층을 위해 9년째 통큰 기부의 선행을 이어오고 있는 것에 깊은 감사를 드리고 기탁자의 뜻을 받들어 취약계층을 보듬는 재원으로 소중하게 사용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김씨는 코로나19 확산 초기인 지난 3월 사회복지시설에 100만원 상당의 손소독제 114개를 지원하는 등 2015년 메르스(MERS = 중동 호흡기 증후군)가 발생했을 때 100만원ㆍ2018년 남북 정상회담 성공과 평화를 기원하는 마음으로 100만원을 성금으로 기탁한 지역의 대표 기부 천사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Iksan Taiyaki Uncle... Good works for the 9th year

Donation of 3.66 million won to Kim Nam-soo ㆍDelivery of warm impressions from 2012

 

Reporter Kim Hyun-jong

 

With the attention of the citizens on whether the'Angel without a Face', which has spread the beautiful donation culture for 20 years, will donate to the Nosong-dong Community Center in Jeonju this year, there are citizens who have been doing good for 9 years. .

 

Iksan City, Jeollabuk-do said on the 24th that "Mr. Nam-soo Kim, who sells taiyaki bread in the region, has donated 3.67 million won plus 10,000 won to the donation collected by 10,000 won a day.

 

Kim said at the donation ceremony that day, "After the financial crisis during the foreign exchange crisis, I reopened the taiyaki business and pledged not to forget the difficult times." I thought it would be possible to donate it," he said.

 

Iksan City Welfare Manager Naeun-jeong promised, "We deeply thank you for continuing the good deeds of donations for the vulnerable for 9 years in the midst of all difficulties due to Corona 19, and we will use it as a resource to support the vulnerable under the will of the donor.

 

Meanwhile, Kim provided 114 hand sanitizers worth 1 million won to social welfare facilities in March, at the beginning of the spread of Corona 19, when the MERS (Middle East Respiratory Syndrome) occurred in 2015, 1 million won. It is uated as the representative donation angel of the region who donated 1 million won as a donation in hopes of success and peace in the talks.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전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