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고창군 '특화된 관광도시' 조성

짓고ㆍ놀고ㆍ먹고ㆍ쉬는 체류형… 농촌관광 신모델 개척 등

- 작게+ 크게

김현종 기자
기사입력 2021-02-10

 

▲  전북 고창군이 올해 민선 7기 '품격있는 역사문화 관광정책' 3년차를 맞아 '짓고ㆍ놀고ㆍ먹고ㆍ쉬는 체류형 관광도시 고창'으로 목표를 설정, 군민과 관광객이 체감하는 지속가능한 체류형 관광도시 실현에 행정력을 집중한다.  (체류형 관광도시 고창관광 KTX 홍보영상)                                                                / 사진제공 = 고창군청     © 김현종 기자

 

 

 

 

 

 

전북 고창군이 올 한 해 동안 군민과 관광객이 체감하는 지속가능한 체류형 관광도시 실현에 행정력을 집중한다.

 

특히, 지역민이 주도하는 고창군관광협의회가 ▲ 관광 홍보마케팅 ▲ 관련 종사자 친절서비스 교육 ▲ 컨설팅 등 실질적인 고창관광 진흥의 구심점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책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10일 고창군에 따르면 민선 7기 '품격있는 역사문화 관광정책'3년차를 맞아 '짓고ㆍ놀고ㆍ먹고ㆍ쉬는 체류형 관광도시 고창'으로 목표를 설정, 산ㆍ들ㆍ강ㆍ바다ㆍ갯벌 등 지역의 우위 자원을 동력으로 삼아 ▲ 소규모 맞춤형 ▲ 농촌체험 ▲ 웰니스관광 등 코로나19로 바뀐 관광트렌드를 살려 수요 창출에 집중한다.

 

먼저, 코로나19 장기화 여파로 해외여행이 감소하면서 반사이익을 누리고 있는 상하농원과 손잡고 건강한 먹거리를 짓고ㆍ동물과 함께 뛰놀고ㆍ맛있는 음식을 먹고ㆍ자연 속에서 쉬는 '대한민국 농촌관광'의 새로운 모델을 개척한다.

 

또, 동리 신재효 선생 생가를 중심으로 마련된 '고창읍성 체험마당'을 활용한 문화·체험 관광 프로그램도 운영하고 가족단위 여행객이 머물며 자연체험 활동을 즐길 수 있도록 동호해수욕장 일원에 국민여가 캠핑장이 조성된다.

 

이 밖에도, 신기계곡과 명매기 샘을 활용한 생태습지공원도 조성해 문수산 주변의 편백 숲과 연계된 힐링 관광명소 역시 개발한다.

 

고창군 나철주 문화유산관광과장은 "감염병으로부터 안전한 환경과 매력성이 보장된 관광 상품 개발 및 여행심리 회복을 위한 마케팅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며 "붐비지 않으면서도 비대면 힐링 관광지에서 나만의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관광도시 고창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상하농원 개장 첫 해인 2016년 약 1만명이 방문했으나 지난해 무려 20만명 이상을 기록한 것으로 집계되는 등 지난해 '산업관광육성 공모사업'에 짓다ㆍ놀다ㆍ먹다ㆍ쉬다 – 6차 산업 관광프로젝트가 선정되면서 국내 관광업계가 주목하는 모델로 급부상했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Gochang-gun 'Specialized Tourist City'

Cooking, playing, eating, and resting… Pioneering new models of rural tourism, etc.

 

Reporter Kim Hyun-jong

 

Gochang-gun, Jeollabuk-do, will focus its administrative power on realizing a sustainable sojourn-type tourist city experienced by military people and tourists during this year.

 

In particular, the Gochang-gun Tourism Council, led by local residents, is planning to prepare various support measures so that it can play a central role in promoting Gochang tourism, such as ▲ tourism promotion marketing ▲ friendly service training for related workers ▲ consulting.

 

According to Gochang-gun on the 10th, in the 3rd year of the 7th civil election,'Dignified Historical and Cultural Tourism Policy', the goal was set as'Gochang, a sojourn-type tourist city where you can build, play, eat, and rest. It focuses on creating demand by utilizing the tourism trends that have turned into Corona 19, such as ▲ small-scale customized ▲ rural experience ▲ wellness tour using the superior resources of Korea.

 

First of all, a new model of 'Korea Rural Tourism' where overseas travel has decreased due to the prolonged COVID-19 outbreak and enjoyed reflective profits, cook healthy food, play with animals, eat delicious food, and rest in nature. Pioneer.

 

In addition, a cultural and experiential tour program using the 'Gochang-eupseong Experience Madang', which is centered around the birthplace of Dongri Shin Jae-hyo, will be established, and a national leisure camping site will be created in the area of ​​Dongho Beach so that family travelers can stay and enjoy nature experiences.

 

In addition, an ecological wetland park using the Singiegokgok and Myungmaegi spring will be created to develop a healing tourist attraction linked to the cypress forest around Mt. Munsu.

 

Gochang-gun Na Chul-ju, head of the Cultural Heritage Tourism Division, said, "We plan to actively promote the development of tourism products that guarantee a safe environment and attractiveness from infectious diseases and to restore travel sentiment," and said, "You can spend your own time at non-face-to-face healing tourist destinations without being crowded. He said, “I will devote all my efforts to the tourist city of Gochang.

 

On the other hand, about 10,000 people visited in 2016, the first year of the Sangha Farm opening, but it was counted as more than 200,000 last year. Build, play, eat, and rest in the'Industry Tourism Promotion Competition' last year-6th Industrial Tourism Project selected As a result, it has emerged as a model that the domestic tourism industry is paying attention to.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전북. All rights reserved.